가을비가 내리는 토요일 오후입니다.

어제 강남 교보문고에서 열린 출판기념 강연회는 많은 분들이 와주셔서

감동스럽게 마쳤습니다. 특히 한경닷컴 회원분들이 많이 와주셔서 영광스러웠구요.

선물에, 꽃다발과 꽃바구니, 케이크, 감동의 메시지...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특히 행사 진행을 위해 도와주신 여러 분들께도 꾸벅~



가을은 독서의 계절이라지요.

이번 주말엔 책 속에 갇혀 있던 텍스트들을 한자한자 끄집어내서 소리내어 읽어보는 시 낭독을 해보려합니다. TV에 나온 김정란 시인의 시낭송을 듣게되었거든요.

여러분들도 이 가을, 멋진 추억 남기시기 바랍니다. 가을비속에...

다음주 토요일 9월 18일 오후4시30분부터는 인천 교보문고에서도 같은 행사를 진행합니다.

- 칼럼 회원에 가입하시면 새 칼럼이 나올 때마다 메일로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한 사람의 개인적 가치관은 성공의 바탕이다. 이 성공은 돈에 관한 문제도 아니고 호의호식하는 문제는 더더욱 아니다. 바른 가치관은 그 사람의 혼을 빛나게 하고 내면을 진실로 출렁이게 한다. 그러나 아무리 바르고 쓸모 있는 가치관을 가졌다 한들, 그것이 일관되게 한 길로 흐르지 않는 이상, 언젠가는 자신을 향해 무섭게 파도치는 역류가 될 것이다. 내가 스스로 굳건한 가치관을 가지고 나만의 원칙과 룰을 지킬 때 성공으로 놓여진 다리에 부실공사가 생기지 않는 것이다.



나는 내 가치관이 상황에 따라 변할 수 있는 가벼운 것인가. 그런 일이 일어난다면 그것은 자신의 신념을 파괴하고 자존심을 갉아먹는 일이다. 아무리 눈앞의 목적을 위해서, 또 큰돈이 생기는 일이라도 내 가치관과 신념, 꾸준히 지켰다고 생각한 원칙을 배반해서는 안 된다. 이것을 지키지 못한 사람은 결코 진실한 성공에 이르지 못한다. 이미 이리저리 휩쓸리느라 날카로운 가시는 다 떨어져나가서 자존심이나 스타일은 고사하고 활짝 핀 꽃까지 떨어지게 만든다.



가치관과 원칙을 지키는 일은 피 말리는 자신과의 싸움이다. 공정하고 진실한 가치일수록 누군가 자꾸 반칙하고 해코지하려고 덤벼들고, 그것을 곧이곧대로 지키는 것이 조롱거리가 되는 일이 많은 게 우리 현실이지만, 아주 멀리 내다보면 나의 공정한 가치관은 내게 언젠가는 개인적인 능력을 줄 것이다. 노하우가 생긴다는 말도 된다. 이러한 능력이 성공을 낳는 것이다.



그러나 정직과 성실 그 자체만으로는 부자가 되거나 성공하기 힘들다. 정직과 성실 없이는 결코 성공하지 못할 것이다. 정직하게, 두려움이나 거리낌 없이 살아가는 사람은 가진 것이 아주 많다. 일단 자신감이 충만하다. 그리고 한번 훼손되면 좀체 회복되지 않는 양심을 가지고 있다. 당장은 돈도 적게 갖고 또 어려운 결단을 내려야하는 상황이 생길지 모르지만 내가 다른 사람에게 정직하다면 내 결정은 크게 빗나간 선택이 아니었음을 곧 알게 될 것이다. 그렇게 되면 인간관계에 강력한 흡인력이 생기게 되고, 그러면 그들이 나의 조력자이고 고객이고 견인차가 된다.



정직은 완벽한 언행일치에서 출발한다. 이것을 절대 변함없는 룰로 만든다면 사람들은 곧 나를 신뢰할 것이다. 성실은 꾸밀 수가 없다. 가장 진실하게 마음에서 우려난 행동만을 말하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거짓으로 꾸며나가는 일은 오래 버틸 수가 없다. 더구나 감추고 가리는 것이 어려운 시대가 되었다. 인터넷이 발달하면서 지금 어디선가 일어나는 일이 실시간 뉴스로 뜨고, 무엇인가 구린 일들은 누구의 손에서든 속속 파헤쳐지는 시대가 되었다. 거짓말은 들통이 나고 꼼수는 미리 포착되어 비난을 받고 차단당한다. 아직 완전하지는 않지만 무엇이든 바로 제대로 하지 않고는 버틸 수 없는 시대가 되어가는 것이다. 투명하게 믿을 수 있게 하지 않으면 아무도 눈길조차 주지 않는 시대가 된 것이다. 이것이 바로 패러다임의 질적인 변화다. 이 긍정적인 변화에 정직하게 적응하면서 사는 일은 곧 자신을 기르는 일이다.




CMI(커리어 매니지먼트 이노베이션)연구소 대표.
자기계발, 경력관리, 커뮤니케이션 전문가로 기업과 학교를 대상으로 전국에서 강연 활동을 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