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수행(修行) - 마음, 내공, 집중력.

마음 닦기.

서두른다고 일이 빠른 것도 아니고 기다린다고 저절로 되는 일도 없다. 적극적으로 닦고 수행해야 성장한다. 그릇도 마음도 닦아야 빛이 난다. 수행(修行)은 자기를 닦는다고 표현하고 남까지 기쁘게 하는 품격이라고 읽는다. 닦고 수행해야 빛나는 것은 마음과 내공과 집중력이다. 건전한 운동으로 마음의 틀을 잡고, 마음 수행으로 평온을 찾고, 내공 수행으로 공덕을 쌓고, 집중력을 키워서 생산성을 높이자. 더워서 몸이 풀어지는 게 아니라, 덥다고 의식하기에 몸이 더위를 먹는다. 최고의 마음 수행은 자기를 버려서 본래의 자기를 찾는 활동이고, 최상의 수행은 근심하는 자아를 죽여서 삶 자체를 즐겁게 하는 행동이다. 순서라는 운명을 기다리지 말고, 복잡한 얽매임에서 벗어나려고 몸부림치지 말고 마음을 닦자. 마음의 내면을 닦아 어떤 시비와 상처에도 흔들리지 말고, 마음의 거울을 닦아 있는 그대로를 보는 심안을 키우자.

 

내공(內功) 쌓기.

내공은 오랜 기간 경험과 무예로 쌓은 실력을 말한다. 내공을 쌓아야 실력과 공덕이 생긴다. 엇물려 있는 세상은 숨소리 하나도 감추지 못한다. 선행은 복을 만들고 악행은 천벌을 받는다. 한 입으로 같은 말하기, 아는 것을 반듯하게 실천하기, 향기로운 언행 등은 누구나 노력하면 쌓을 수 있는 내공이고, 자기 몸을 던지는 살신성인, 용서 할 수 없는 것을 용서하는 도량, 참을 수 없는 것을 참는 수양 등은 오랜 수행을 해도 도달하기 어려운 내공이다. 기운이 쌓이면 힘이 되듯, 내공은 공덕으로 발전한다. 밑지고 손해를 보고도 웃는 내공은 큰 공덕(功德)을 만들고, 아량과 양보의 공덕은 높은 자리에서도 미움을 받지 않게 만든다. 자기 그릇을 반듯하게 닦아 무한 내공을 키우고, 정(情)과 직(直)으로 갈등을 해체하는 공덕을 쌓고, 본디 자기 게 없다는 무소유 정신으로 공덕을 남기자. 화내지 않는 내공으로 자기를 지키고, 사람을 귀하게 대접하여 하늘 공덕을 쌓자.

 

집중력 키우기.

집중(集中)은 힘을 한 곳으로 모으는 행위다. 집중은 에너지를 한 곳에 모아 자기 일에 몰입하는 정신세계이며, 2시간 동안 한 가지 일만 할 수 있는 초정밀 지구력이다. 꽃이 피는 자리가 꽃밭이고, 자기를 보는 자리가 마음자리이며, 에고를 녹여서 무아(해탈)의 경지로 진입하는 게 집중이다. 도인은 비린내 나는 시장 바닥에서도 중심을 잃지 않고, 집중력을 키운 양궁선수는 상대 응원단이 아무리 방해를 해도 동요하지 않는다. 초월적 집중으로 물체를 꿰뚫어보는 초능력이 가능하듯, 집중력을 키우면 마음으로 상대 마음을 움직이는 초능력도 발휘할 수 있다. 마음 수행으로 불멸을 깨달아 두려움을 없애고, 내공으로 공덕을 쌓아 따뜻한 일들이 줄줄이 생기게 만들고, 집중력을 키워서 산만함과 미움과 불만까지도 에너지로 전환시키자. 내면으로 내려가 자기를 만나고, 상대 속으로 들어가 사람을 만나며, 집중으로 큰 세상을 선도하소서!

1984년 육군사관학교를 졸업. 1988년 '국방일보' 호국문예 수필 분야 당선, 2004년 중령으로 예편, 월간『시 사랑』을 통해서 등단, 2004년부터 작가로 활동 중이며, 인문학과 군사학을 접목한 새로운 집필 영역 개척, 2014년 '군인을 위한 행복 이야기', 2013년 '버리면 행복한 것들' , 2012년 '군인을 위한 경제 이야기', 2009년 '경제형 인간' , 2008년 '행동언어' , 2004년 '마주보기 사랑' 출판. 현재 파주 거주.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