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87.3%가 이직이나 개인사업을 꿈꾸고 있다고 합니다. 대부분의 직장인들이 지금과 다른 길을 걷고 싶은 것이지요. 하지만 계속 근무하고 싶더라도 언젠가는 명함을 반납해야 하는 것이 직장인의 운명입니다.
  그래서 준비가 필요합니다. 그것도 조직울타리 내에서 많은 특권을 누리고 있는 직장인 신분일 때 본격적으로 준비를 시작하는 게 좋습니다. 준비하는 동안 직장생활에 활기가 되살아나고, 실력도 좋아지게 되니 개인은 물론 기업도 크게 손해보는 일은 아닐 듯 합니다. 나의 미래를 위한 실질적인 투자, 맞춤형「3C」자기계발법을 여러분께 제시합니다. 이를 통하여 꿈꾸는 미래를 현실화하는 데 도움이 되시기 바랍니다.



Choice (선택하라)

  이직이나 개인사업에 성공하기 위해서는‘탁월한 실력’이 필요충분조건입니다. 최고의 실력을 갖추기 위한 길은 두 가지가 있습니다. 하나는「내가 하고 싶은 일」을 선택하여 실력을 쌓아가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현재 잘하는 일」을 더욱 발전시켜 전문성을 높여가는 것입니다.
 「하고 싶은 일」을 선택하게 되면, 일에 흥미를 가져 더욱 집중하게 되고 지속력도 높아 성취정도가 대단히 높습니다. 그리고「현재 잘하는 일」을 선택하게 되면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고 자신의 검증된 기질을 지속적으로 발휘할 수 있다는 점에서 보다 안정적인 선택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100세 시대를 위한 보다 현명한 선택은 먼저, 잘하는 일을 특화하여 자립의 발판을 마련하고, 확보된 시간동안 하고싶은 일을 현실화시켜 나가는 것이 보다 지혜로운 직업 선택법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Continue (지속하라)

  선택(Choice)이 끝났으면 이제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한 단계입니다. 아무리 좋아하는 일을 찾아 의욕적으로 시작했고, 잘하는 일에 더욱 매진한다 하더라도 중도에 멈추거나 포기하게 되면 원하는 바를 얻을 수 없기 때문입니다. 지속적인 노력은‘훈련된 참음’이 필요한데, 참음에는 두 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인내와 절제가 그것입니다.
  인내는“해야 할 일을 끝까지 참고 하는 것”을 얘기하고, 절제는“하지 않아야 할 일을 참고 하지 않는 것”을 말합니다. 목표달성에 필요한 학습이나 기술습득을 위해서는 인내가 필요하고, 목표달성에 저해가 되는 잦은 술자리, 게으름 등에는 엄격한 절제가 필요한 것이지요.

Compensate (보상하라)

  인간의 속성상 변화하는 것, 발전하는 것이 눈에 보이면 지속할 수 있는 열정이 생겨납니다. 하지만 발전이 더디고 변함없는 상황이 지속되면 열정은 곧 시들기 시작합니다. 이 때 필요한 것이 자기보상입니다. 자기보상은 목표에 대한 확신을 주는 이정표의 역할과 함께 재충전의 계기를 마련하는 중요한 동기유발체입니다.
  자기보상 형태는 스스로에게 선물을 하는 것도 좋고, 근사한 가족식사 자리를 마련하여 가족의 응원을 받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지루한 자기와의 싸움에 지친 마라토너에게 완주할 힘을 주는 것이 응원과 격려이듯이 자신과의 싸움에서 승리하기 위해 스스로 지원군을 만드는 것도 대단히 중요한 일입니다. 특히 인간의 뇌는 자신에게 보내는 응원과 격려를 타인이 보내는 응원과 격려와 동일하게 인식한다고 하니 자기보상의 효과도 적극적으로 활용할만한 방법입니다.

  자기계발은 미래에 대한 적극적이고 자발적인 투자입니다. 나의 소질을 개발하고 발전시켜 나의 경쟁력은 물론, 몸값까지 쑥쑥 올리는 일이니 얼마나 신나고 즐거운 일입니까. 하지만, 막연한 불안감에 떠밀려‘어쩔 수 없이 해야 될 일’로 전락하게 되면 스트레스가 되고 말지요.
  희망과 목표를 이룰 수 있는 제대로 된 자기계발은 내 몸에 딱 맞는 맞춤형으로 시작해야 합니다. 여러분께 제시해 드린, 맞춤형「3C」자기계발법을 통해 행복하고 활력 넘치는 직장생활을 영위하시기 바랍니다.

ⓒ이훈의 職테크 20130922 (leehoonc@naver.com)

<오늘의 職직테크 Tip>
맞춤형「3C」자기계발법으로 활력넘치는 생활, 꿈꾸는 미래를 디자인해 나가시기 바랍니다.
국내 1호 직테크 컨설턴트이다.
기업 비전 및 경영전략, 경영관리기법 등을 개인 자기계발법과 접목하여 21세기 맟춤형 자기계발법으로 승화시켜가는 직테크 전문가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