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랑머리들은 남녀 또는 부부가 함께 오는데


까만머리들은 남자들끼리 아니면 여자들끼리만 오데요.




어디가 그렇냐구요?


그야, 스트립쇼를 하는 곳이 바로 그렇죠.




아직 스트립쇼를 보신적이 없으시다구요? 정말로요?


아하, 그렇담 `경제 스트립쇼`로 오십시오.




초보도 환영입니다.


다만 끼리끼리 오지 마시고......


함께 함께 오셔요.




rhee@hankyung.com







대학 4학년 2학기 때 지하철역에서 난생 처음 '한국경제신문'을 샀는데, 거기에 난 '기자모집'이란 걸 본 게 팔자를 완전히 바꿔버렸습니다.
그로부터 '기자'란 꼬리표를 떼지 못한 채...오히려 '중소기업전문'이란 딱지를 하나 더 붙여서....어언간 36년이란 세월을 흘려보내고...그 산전수전 이전구투를 거쳐 오늘에 이르렀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