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은 왜마시지?   친구를 만난다. 소주 잔을 기울인다. 반가운 얼굴과 소주 잔을 부딪치며 인사를 하니 반갑다. 한 마디, 두 마디하다보니 그 다음부터는 무슨 말을 했는 지 기억이 잘 나지 않는다. 아침에 일어나니 속이 쓰리다. 에이, 앞으로는 술을 먹지 말아야지~ 그리고 오후가 되면 누구랑 한잔하지?어제의 숙취가 가시지 않았는 데 오늘 또 마실 생각하는 나는 망각증환자?소주 한병이면 끝인 내가 언제부터 이렇게 술을 밝혔지?술 맛은 제대로 아나?반갑다고 술마시는 데 정작 무슨 말을 했는 지 기억나지 않는 것은 치매증, 치맥증?술이 먼저일까, 사람이 먼저일까?그거야 사람이 먼저 아닐까? 그런데 아침에는 사람보다 술이 몸을 깨게 하는 것은 왜일까?대체 나는 왜 술을 마실까?대체 사람들은 왜 술을 마실까?하기사 나도 소주 잔대신에 커피를 놓으면 분위기가 엄숙해지니 별로 할 말이 없다.나만 그런가?사람들이 소주 대신에 커피를 놓고 대화를 술술 풀어간다면 세상도 술술 풀려갈까?그러고 보니 뭔가를 푼다고 할 때 술술 풀린다고 하네!그래서 술이 좋은 건가?술술술수~~울~~~~~하기사 술만 마시면 세상만사 술술 굴러갈 것같으니 마시는건가?정말 술이 술술 풀려가는 데 도움이 되기는 하나?친구들과 다툰 것을 술로 스무스하게 풀었다는 이야기가 많은 것은 그냥 나온 말이 아닌가?술이 건강에 좋지 않다는 것은 누구나 아는 데 왜 술을 마실까?술이 다이어트에 좋지 않다는 것을 알면서 왜 사람들은 술을 마실까?사람은 원래 독을 좀 마셔야 움직이는 동물일까?술을 마시는 동물도 있을까? 원숭이, 오랑우탕, 침팬지? 금시초문?정말 술을 마시면 스트레스가 풀리나?그런데 술을 전혀 마시지 못하는 사람보다 고주망태기가 더 오래 산다는 연구는 뭘 말할까?아무래도 고주망태가 스트레스를 잘 풀어서 그런가?그럼 난 고주망태도 아닌데 술을 마시지?소주 한 잔에 잠들 던 내가 한병까지 늘은 건 왜 그러지?비즈니스로 접대는 하지 않으면서 친구 접대는 열심인 나는 술을 잘못마시는 건가?전혀 생산성없는 음주 습관은 아닌가?나의 후덕해진 몸은 나이때문일까, 술때문일까?살빼라는 마누라의 말을 들으려면 술을 줄여야 할까, 친구를 줄여야 할까?어느 쪽이 더 건강에 좋은 걸까?어쟀든 술덕분에 세상이 술술 풀릴 것같은 기분이 들면 좋은 건가? 마실때만이라도.술은 많이 마시는 게 좋을까, 못마시는 게 좋을까?아, 적당히 마시는 게 좋다고? 그런가요? 그런 의미에서 이따가 봅시다.
89-95년 대한무역진흥공사 근무,
95년부터 드미트리상사 운영.
Feelmax 라는 브랜드로 발가락양말을 핀란드등에 수출하고, 맨발 운동용 신발을 수입.
무역실무 및 해외 영업 강의
지은책 : 무역 & 오퍼상 무작정 따라하기, 책은 삶이요 삶은 책이다, 국제무역사 2급 단기 완성, 결국 사장이 문제다 등 다수
drimtru@daum.net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