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고 싶은데......

입력 2011-08-20 09:10 수정 2011-08-20 09:12
사진클릭 
 


무슨 놀이든지 그 놀이에 걸맞는 나이가 있다.
지금 당신이 놀고 싶은 것 이 때가 지나면 못 놀 수 있다.
놀 수 있을 때 최선을 다 해 즐길지어다






1. 야생화 사진을 찍고 시를 씁니다
2. 우리것을 좋아하여 글로 남깁니다
3. 시인의 눈으로 세상과 사물을 봅니다
4. 솟대문학 편집장을 하고 있습니다
5. 하모니카 강사를 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51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757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