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꽃엽서] 꼬리조팝나무, 꼬리풀, 꼭두서니, 꽃고비, 꽃다지, 꽃댕강나무

꼬리조팝나무

 내 죄 있다면
모양 모르고 너무 고와
또 죄 있다면
빛깔 모르고 너무 붉어

 

꼬리풀

 잠깐만 기다려 주세요
모든 것 한꺼번에 다 보여 드릴게요
이왕 기다리신 것 조금만 더 기다리세요
평생 기다리다가 다 보지 못하였다

 

 

 

꼭두서니

 볼품없어요 정말 제 모습
혼자 서지 못하는 덧없는 삶
그렇지만 제 마음은 꼭 보여주고 싶어요
붉디 붉은 꼭두서니빛

 

 

꽃고비

 끌밋하다
썩썩하다
용감하다
화려하다
도도하다
너같구나

 

 

 

꽃다지

 조물주에게 꼭 한번 물어볼 테다
꽃다지는 태어나자마자 노란 꽃을 피우게 해주시는데
왜 사람들은 스물이 넘어야 자유롭게 해주시고
서른 넘어 결혼을 해야지만 합법으로 쳐주시느냐고

 

 

꽃댕강나무

 너를 보려면 먼길을 떠나야 한다
만나면 벌써 헤어질 것을 안타까워 하며
가녀린 네 목 언제 댕강 떨어질지 안쓰러운데
너! 나에게만은 늘 도도하고 용감하더라

 

 

1. 야생화 사진을 찍고 시를 씁니다
2. 우리것을 좋아하여 글로 남깁니다
3. 시인의 눈으로 세상과 사물을 봅니다
4. 솟대문학 편집장을 하고 있습니다
5. 하모니카 강사를 하고 있습니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