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라시하모니카연주단

 

라시하모니카연주단은  김종태시인이 만든 하모니카연주단으로
총원 50여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라시하모니카란  하모니카 연주기법의 하나로
김종태가 창안한 U블럭 주법을 말한다
U블럭 주법은  다른  텅블럭주법과 달리
연주기교가 다양하고 소리의 변화가 많다
라시하모니카는 노원구 중랑구 광진구에 있다
총 수강생은 100 여명 된다

라시 하모니카 연주법의 특징

1. 일반 음악악보를 사용한다  
   다른 곳의 1234 수자악보가 아니라 보통  악보를 그대로 사용한다
2. 트레몰로 하모니카로 복음 화음은 물론  단음을 낸다    
   그러므로 연주기법이 다양할 수가 있다
3. U블럭주법을 배움으로써 단음은 물론 상하식베이스를 사용할 수 있다    
   빠른 베이스를 넣을 수 있고 베이스의 강도를 조절할 수 있으며 단음이 가능4. 핸드카바주법(에코)을 배움으로써 애조띤 음악연주에 효과를 극대화 한다
5. 호흡주법(배떨림주법)을 배움으로써 하모니카의 최고 진수를 연주할 수 있다6. 별도의 하모니카 없이 밴딩주법을 사용할 수가 있어서 효과적인 기교를 넣을 수 있다
7. 대중가요 위주로 수업을 하기 때문에  수강생 혼자 다른 곳에서 쉽게
   연주를  할 수 있다
8. 10개월 전후로부터 공연을 다니므로써  대중 앞에서 연주하는 것에
   숙달이 되고   봉사활동을 통하여 진정한 기쁨과 보람을 느낄 수 있다
9. 베이스는 물론 추임새 리듬베이스 등을 통하여 정학한 박자개념을 배운다
10. U블럭주법의 장점 중 하나로 전타베이스(단박베이스)를 사용함으로써
     연주기교가 다양하다
11. 수업 전반부에 하모니카체조를 통하여 폐활량을 극대화하여
     호흡기건강에 좋다
12. 각 반의 유대를 강화하고 적절한 반기 분기별  야외수업을 통하여
     친목도모를 한다

 라시 하모니카 각 반

0. 시도반 : 하모니카를 2년 이상 배우고 강사의 수업을 받는 반
1. 라시반 : 마이나 하모니카를 배우면서  <동눈> 메들리를 
                배운 사람으로서 공연을 하는 반  (보통  10개월 이상)
2. 솔라반 : 하모니카 두 개로 반음처리를 배운 반  (보통 6개월 이상)
3. 미파반 : <오섬>메들리와 <찔울개> 메들리는 배운 반 (3개월 이상) 
4. 도레미반 : 이제 막  하모니카를 배우는 왕초반 (3개월 이전)

수업: 주 1회 2시간씩 
<동눈> 동백아가씨,  눈물젖은 두만강 
<오섬> 오빼생각, 섬집아이
<찔울개> 찔레꽃, 울어라열풍아, 개똥벌레

 

                      노원구  라시반의  <대지의항구> 연습광경

대지의 항구

백년설

  버들잎 외로운 이정표 밑에
말을 매는 나그네야 해가 졌는냐
쉬지 말고 쉬지를 말고 달빛에 길을 물어
꿈에 어리는 꿈에 어리는 항구 찾아 가거라
 
흐르는 주마등 동서라 남북
피리부는 나그네야 봄이 왔느냐
쉬지 말고 쉬지를 말고 꽃잡고 길을 물어
물에 어리는 물에 어리는 항구 찾아 가거라
 
구름도 낯설은 영을 넘어서
정처없는 단봇짐에 꽃비가 온다
쉬지 말고 쉬지를 말고 바람을 앞세우고
유자꽃 피는 유자꽃 피는 항구 찾아 가거라


하모니카의 장점

1) 작고 휴대가 간편하며 배우기가 쉽다

2) 들숨과 날숨으로 불기 때문에 폐활량이 크게 늘어나

    호흡기기관 건강에 크게 좋다

3) 인성이 정서적으로 되며 감정이 풍부해지고 감성지수가 높아진다

4) 학교의 음악시간의 <1인 1악기> 교육에 크게 이바지한다

5) 1년 수강 후 봉사단체를 만들어 사회에 봉사를 함으로써

    생활을 풍부하게 한다

6) 기업체에서 인근주민들이나 임직원을 대상으로

    하모니카교실을 개설 . 운영하면 문화적 홍보효과가 크다

 

김종태 하모니카 연주 감상



애증의강   하모니카 더빙  F 장조

 

 http://cafe.daum.net/lasi

 

 

1. 야생화 사진을 찍고 시를 씁니다
2. 우리것을 좋아하여 글로 남깁니다
3. 시인의 눈으로 세상과 사물을 봅니다
4. 솟대문학 편집장을 하고 있습니다
5. 하모니카 강사를 하고 있습니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