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당신은 몇등이신지요?

 성공컨설턴트 이내화입니다.

은퇴전문가 <강창희 소장>이 있습니다. 필자는 개인적으로 <강창희 소장>을 좋아합니다. 은퇴 설계에 대한 실질적인 가이드나 처방이 무척 맘에 들어서지요? 강창희 소장은 1년에 300회 이상 노후설계를 주제로 강연합니다.

그가 입버릇처럼 말하는 게 하나 있습니다. “이젠 <입구관리>도 중요하지만 <출구관리>에 더 힘을 써야 합니다.” 이 메시지는 나이가 들어 벌어놓은 돈이 모자랄 경우에는 어떻게 그 환경에 맞춰 살 것인지, 경제적 여유가 있다면 그 돈을 어떻게 아름답게 쓸 것인지를 생각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강 소장이 한 일간지와 인터뷰에서 밝힌 좀 색다른 처방입니다. 그 처방전엔 <내 분야에서 몇 등인가?> 라고 쓰여 있습니다. 그 처방을 소개합니다. “이젠 또래 중에서 몇 등이냐가 중요한 게 아니라 자기 분야에서 몇 등이냐가 중요한 시대다. 자기 분야에서 1등을 하는 게 오래 일할 수 있어, 가장 좋은 노후대책입니다” 라면서 “제 동생은 대학을 나오지 못하고 건설현장에서 방수 일을 했습니다. 지금도 대기업 건설사에서 일하고 있는데, 방수 분야 마스터로 선정돼 적어도 70세까지는 일할 수 있다고 합니다. 반면 대학 나온 사촌들은 다 퇴직해 집에서 놀고 있어요.”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그러시고 지금 하는 분야에서 등수를 매긴다면 몇 등쯤 될까요? 더러는 일하는 데 무슨 등수까지 매기느냐 하시겠지만 속으로 매겨보시기 바랍니다. 행여 등수가 너무 처져 있는 느낌이 드시면 상위권으로 진입할 수 있는 묘책을 생각해보셨으면 합니다. 직장인들은 대개 자신에겐 관대하기 마련입니다. 그런데 여러분의 자리 매김은 세상이 합니다.

전 직장인들에게 늘 말합니다. “당신은 브랜드를 갖고 있는지요?” 다시 말해 ‘당신은 명품인가? 짝퉁인가?’ 하는 질문입니다. 혹시 짝퉁이시라면 ‘지속적 개선 (CI·continuous improvement)’ 을 해가시기 바랍니다. 그럴 시간이 없으시다고요? 개선을 위한 시간은 퇴근 후 당신만의 시간을 내시면 됩니다. 무심코 갖는 퇴근 후 한잔이나 그냥 무심코 눌러대는 핸드폰 게임이 아니라 오롯이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가져 보시기 바랍니다.

오늘의 성공 매세지! 당신은 몇등이신지요?

오늘도 富라보! My Life!입니다. ⓒ이내화2170731(crelee@naver.com)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