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에게 맞는 스트로크 만드는 방법

어드레스 때 클럽을 잡는 팔의 모양에 따라 스트로크가 달라질 수 있다.
좋은 스트로크를 만들기 위해서는 오각형을 만들어 주는 것이 좋은데, 어드레스 때의 팔 모양을 체크해 보면 자신에게 맞는 스트로크를 만들 수 있다.

①처럼 손뼉을 치듯이 한 상태에서 팔꿈치를 구부리면 팔꿈치가 밖을 향하게 된다.
이러한 동작은 어깨에 힘이 많이 들어가 추천하지 않는 동작이다.
②처럼 손바닥을 겹친 상태에서 하늘을 향하게 하고 팔꿈치를 구부리면 팔꿈치가 옆구리에 딱 붙게 된다.
이런 오각형이 어깨 스트로크를 만들기 좋다.

③,④처럼 팔꿈치가 밖을 향하면 스트로크가 높게 다니는 느낌이 들고 헤드가 밖으로 움직이게 된다.
하지만 ⑤, ⑥처럼 팔꿈치가 몸에 잘 붙어 있게 되면 헤드가 낮게 다니고 자연스러운 스트로크가 만들어지게 된다.
2005년 KLPGA 입회(정회원)
2012년 연세대 대학원 스포츠레저학과 재학
2011년 J골프 ‘워비S’시즌3 MC
2012년 SBS골프 ‘용감한 원정대’ MC
2012년 SBS골프 ‘아이러브 골프’ MC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