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의 사진은 슬라이스가 날때의 모습이다.

자동차의 핸들을 오른쪽으로 돌린듯한 모습이다.

그러므로 공은 오른쪽의 방향으로 슬라이스가 나는 것이다.

 

이럴 경우 대부분의 골퍼들은 공을 똑바로 보내려고만 한다.

그러나 슬라이스가 나는 것은 본인이 슬라이스를 내려고 한게 아니라 공을 똑바로 보내려고 한 것인데 오히려 슬라이스가 났다는 것을 알아야 된다.

 

그러므로 계속 공을 똑바로 보내려고 한다면 공은 미안하지만 계속 오른쪽으로 슬라이스가 날 확율이 커진다.
 

그래서 공을 똑바로 보내려고 한다면 반대로 공을 왼쪽으로 보내겠다는 의도로 스윙을 해야만 가능하다.


위의 사진은 자동차 핸들을 왼쪽으로 돌려서 좌회전을 하는 모습이다.

이런 모습으로 스윙을 한다면 생각에는 공이 왼쪽으로 갈것이란 생각이 들것이다.

그러나 그런 생각보다는 우선은 이러한 손의 동작을 해보고나서 스스로 판단해도 믿질것이 없을것이다.

 

위의 동작이 바로 올바른 로테이션을 할 수 있는 동작이기 때문이다.

 

공이 오른쪽으로 휘어진다면 과감하게 왼쪽으로 보내자.

그래야만 공은 똑바로 갈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자.

 
목동에서 골프아카데미를 운영하며 골프칼럼니스트로 활동하고 있고 인터넷 골프방송 강의와 세인트나인 골프단 단장과 니켄트 골프단 수석코치등을 역임한바 있고 골프입문자 부터 투어프로까지 직접 레슨을 하고 있습니다. 골프를 좀 더 쉽게 배우고 자신에게 맞는 스윙을 찾아드립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