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제네시스 GV80 콘셉트의 디자인

뉴욕 모터쇼에서 공개된 제네시스 GV80 콘셉트

뉴욕 모터쇼에서 며칠 전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SUV 콘셉트 카 GV80이 공개됐다. 작년 제네시스 뉴욕 콘셉트에 이어 현대자동차의 고급 브랜드의 모델 라인 확대의 두 번째 신호탄이라고 할 수 있는 GV80의 공개로, 향후에 제네시스 브랜드가 모두 네 차종으로 구성될 것이라는 예측이 완성되는 것이다.

 

GV80 콘셉트의 전측면 이미지

GV80 콘셉트의 전측면 이미지

비교적 긴 비례의 후드를 가진 이미지다.

비교적 긴 비례의 후드를 가진 이미지다.

뉴욕 모터쇼에서 공개된 GV80은 제네시스 브랜드 차량 명명법에 의해 알파벳 G로 시작해서 SUV를 의미하는 V를 붙이고 준대형급을 의미하는 80의 숫자로 마무리됐다. 플랫폼에 대해서는 현재의 제네시스 플랫폼이라고 알려지고 있다. 치수 등 자세한 것 보다는 향후에 제네시스 브랜드가 보여주게 될 SUV의 디자인 특징, 나아가서 제네시스 브랜드가 추구할 디자인 방향을 보여주는 콘셉트 카 라는 것에 더 의미가 있을 것이다.

 

매우 짧은 앞 오버행

매우 짧은 앞 오버행

GV80의 측면 차체 프로파일은 후륜구동 플랫폼 기반에서 연유되는 비교적 긴 후드 비례에 의해 역동적인 인상을 보여주고 있고, 더불어 눈에 띄는 것이 극히 짧은 앞 오버행이다. 대체로 짧은 앞 오버행은 역동적인 이미지를 주는 것은 물론이고 차체의 무게중심이 중앙에 가까워지므로 매우 안정적인 주행특성을 가지게 하는 데에 일조하는 요소이므로, 차량의 본질을 향상시키는 데에 중요한 요소인 것은 틀림 없다.

 

LED가 적용된 램프 류

LED가 적용된 램프 류

GV80의 앞뒤에서 눈에 띄는 조형 요소는 LED를 사용해서 각각 두 줄로 디자인된 헤드램프와 테일 램프의 처리이다. 사실 LED의 사용으로 인해 과거의 램프 류 구조에서 반드시 요구됐던 일정 면적 이상의 반사경이 필요 없어짐에 따라 아주 작게도 디자인할 수 있게 되어 램프 류의 디자인 자유도는 크게 높아졌다. 이로 인해 차량의 인상을 결정짓는 램프 류의 디자인이 향후에 더 중요성을 가지게 될지, 혹은 오히려 비중이 줄어들게 될지는 그야말로 브랜드나 메이커에서 그러한 요소를 어떻게 활용하는가에 달린 문제가 됐다.

3D프린팅 이미지의 격자가 적용된 휠

3D프린팅 이미지의 격자가 적용된 휠

3D 프린팅 이미지의 격자가 적용된 B-필러

3D 프린팅 이미지의 격자가 적용된 B-필러

3D 프린팅 이미지의 격자가 적용된 도어 스텝

3D 프린팅 이미지의 격자가 적용된 도어 스텝

GV80에서 눈에 띄는 또 다른 요소는 휠과 B-필러 등에서 보이는 격자구조(latticework)의 형태이다. 사실 이런 형태는 기존의 금형에 의한 성형공법에서는 구현하기가 쉽지 않은 것이었지만, 3D 프린팅 기술에서는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 형태이다. 그러한 조형요소가 쓰였다는 것은 제네시스 브랜드의 디자인 철학, 나아가 기술의 적용에도 새로운 가능성을 암시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그러한 3D 프린팅 기술의 격자 구조에 의해 만들어지는 실내 분위기는 독특하다. 물론 이 격자구조가 그대로 양산에 적용되기에는 어려움이 있을지 모른다. 이미 볼보에서도 A-필러에 트러스 구조의 형태를 응용한 콘셉트 카를 내놓은 일이 있었지만, 양산에 이르지는 못했었다. 그러나 이러한 시도들이 새로운 가능성을 개척하고, 또 새로운 기술적 아이디어로 발전해 나가는 실마리가 되는 것은 틀림 없다.

 

센터콘솔로 완전히 나누어진 앞 좌석과 격자형 B-필러

센터콘솔로 완전히 나누어진 앞 좌석과 격자형 B-필러

모두가 독립 좌석으로 구성된 공간이다

모두가 독립 좌석으로 구성된 공간이다

GV80의 전면 라디에이터 그릴은 제네시스 브랜드의 시그니처와도 같은 크레스트 그릴의 도 다른 버전을 보여준다. 물론 이것 역시 단지 콘셉트 카를 위한 디자인 일 수도 있겠지만, 세단형 제네시스 모델들과는 구분되는 새로운 이미지를 보여주고 있다.

 

GV80은 크레스트 그릴의 또 다른 버전을 보여준다

GV80은 크레스트 그릴의 또 다른 버전을 보여준다

모든 자동차 메이커들의 기술 개발에서 적어도 콘셉트 카에서는 도전적이고 모험적인 디자인이 시도되어야 하고, 또 그것이 단지 보여주기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양산 차량의 기술 발전으로 이어지는 것이 모범적인 과정이라고 할 때, 제네시스 브랜드는 그러한 시도를 통해서 다른 프리미엄 브랜드들과의 차별화는 물론이고, 후발 주자로서의 격차도 줄여가게 되기를 바래본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