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시간과 공간을 초월한 사랑 영화 4개

 

막내가 고등학교를 러시아과에 들어갔다.
이제 우리 집에서 그런대로 통하는 말이 6개국어이다.
한국어, 스페인어, 일어, 중국어, 영어 그리고 러시아어.
스페인어와 일어는 내가 한다고 말은 하지만 워낙 써먹은 지 오래되어서 그저 단어만 몇 개 기억하는 정도이다.

그래서 잊혀진 기억을 되살리고자 스페인어를 다시 조금이나마 살려볼까 하고 유튜브에서 영화를 찾았다. 키워드는 ‘pelicula romantica’  액션 영화는 대사보다 총소리가 더 많아 외국어 공부하는 데는 도움이 되지 않고, 로만틱 영화는 모두 다 대사로 이루어지면서도 어려운 단어가 들어가지 않아 외국어 공부에는 제격이다. 그래서 찾은 것이 ‘Edge of Garden’ 스페인어판이다. 두 남녀가 30년의 세월 차이를 두고 편지를 주고 받는 내용이다.

예전에 보았던 ‘시월애’가 생각났다.
찾아보니 ‘the lake house’로 할리우드에서 리메이크되었다고 한다.
또 일본에서는 만화영화 ‘너의 이름은’가 있는데, 이게 ‘시월애’를 표절했다는 논란이 일기도 했다.

그래서 네 개를 모두 보기로 했다.
옛 날 공부하던 기억도 되살리겸, 막내와 외국어 이야기도 할 겸

89-95년 대한무역진흥공사 근무,
95년부터 드미트리상사 운영.
Feelmax 라는 브랜드로 발가락양말을 핀란드등에 수출하고, 맨발 운동용 신발을 수입.
무역실무 및 해외 영업 강의
지은책 : 무역&오퍼상 무작정 따라하기, 책은 삶이요 삶은 책이다 등 다수
drimtru@daum.net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