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O월O일/ 초보 골퍼를 위한 레슨(3) - 백스윙 1단계

백스윙은 전체 스윙을 결정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매우 중요하다.
처음 바늘을 잘못 끼우면 안되는것과 같이 많은 골퍼들이 백스윙에 대한 미련이 많고 잘못된 백스윙으로 인해 고충을 격고 있다.
그래서 이번 시간에는 백스윙의 초기 단계인 테이크 백 동작에 대해서 알아 본다.

1. 어드레스에서 퍼팅을 하듯 어깨를 이용해서 양팔이 오른 허벅지 까지 가도록 한다.
    이때 클럽의 페이스면은 어드레스때의 각도를 그대로 유지시켜 주는 것이 좋다.
    간혹 손목을 돌리면서 테이크백을 하는 골퍼들이 있는데 이는 클럽을 너무 오픈시키게
    되는 결과를 가져오므로 어드레스때의 각도를 그대로 유지시키도록 해야 한다.

   그러면서 왼팔이 7시 30분 방향에 오면 손목을 약간 콕팅해서 클럽의 샤프트가 지면과
   평행되도록 만든다. 이때 클럽 페이스면은 약간 닫혀 있는것이 좋다.
   그리고 샤프트의 방향은 목표방향과 평행되도록 하는 것이 좋다.

   만약 클럽의 헤드가 몸 뒤쪽으로 너무 돌아가게 되면 백스윙 탑에서의 모양이 머리
   앞쪽으로 넘어오는 오버스윙을 하게 된다.

2. 위의 동작을 할 때 허리의 각도는 처음의 각도를 그대로 유지 시켜야 한다.

3. 그리고 왼쪽의 어깨는 지나치게 많이 집어 넣으려고 하지 말자.
   어드레스때에서 약간만 움직이면 되며 이때 왼어깨는 약간 밑으로 내려가게 된다.

4. 오른 무릎은 그대로 움직이지 않고 있어야 하며 클럽이 오른쪽으로 갈수록 왼 무릎은
    약간 공쪽으로 나오게 된다.
    이때 왼 무릎이 오른쪽으로 따라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즉, 무릎의 간격을 그대로 유지시키도록 한다는 것이다.

5. 그리고 시선은 항상 공을 쳐다봐야 한다.
    백스윙을 하면서 고개가 오른쪽으로 이동하는 골퍼들이 있는데 그러면 시선을 놓치게
    되며 지나친 백스윙을 하게 된다.

6. 엉덩이는 백스윙 초기 단계에서는 그대로 있고 백스윙이 점차 진행되면서 오른쪽 뒤쪽
    으로 약간 돌아가게 된다.
    체중이동을 한다고 오른쪽으로 밀리지 않도록 주의 하자.

7. 발바닥의 체중은 왼발은 좀더 왼쪽으로 체중이 옮겨지며 오른발은 점차 오른발 뒷꿈치의
    안쪽으로 이동되면 된다.

위와 같은 백스윙 초기 단게의 스윙은 언제나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는 것이기에 많은 연습을 하는 것이 좋아요.

목동에서 골프아카데미를 운영하며 골프칼럼니스트로 활동하고 있고 인터넷 골프방송 강의와 세인트나인 골프단 단장과 니켄트 골프단 수석코치등을 역임한바 있고 골프입문자 부터 투어프로까지 직접 레슨을 하고 있습니다. 골프를 좀 더 쉽게 배우고 자신에게 맞는 스윙을 찾아드립니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