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O월O일/ 백스윙탑에서 클럽을 던진다

아마추어 골퍼들의 경우 백스윙탑에서 다운스윙을 시작하는 단계에서 하체가 먼저 리드하지 못하고 어깨가 왼쪽으로 먼저 움직이는 경우가 많다.

이럴 경우 상체가 흔들리며 임팩트때 허리의 회전이 되지 않고 상체가 미리 풀리게 되어 공에 힘을 실어주지 못하게 된다. 그리고 머리가 공보다 앞으로 나가게 되어 슬라이스를 유발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골퍼가 스윙을 할 때 측면에서 촬영을 하면 임팩트때 허리가 전혀 돌지 않고 상체와 허리가 전부 공을 바라보고 있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좋은 스윙은 임팩트 순간 허리의 회전이 완벽하게 되어 목표방향을 거의 보는듯이 회전되고 상체는 즉 가슴은 공을 정면으로 바라보고 있는 느낌으로 있어야 한다.

이는 백스윙때 상체와 허리의 꼬인 것을 그대로 유지하고 임팩트를 맞이해야 한다는 것이다. 오히려 백스윙때의 꼬인 것보다 임팩트때에는 더 꼬여있는 경우가 더욱 좋은 스윙인 것이다.

그러나 아마추어의 스윙을 보면 거의 임팩트때 허리의 꼬임이 미리 풀려있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프로들과 같이 거리를 멀리 보내지 못하는 것이다.

이와 같은 동작이 일어나는 이유는 위에서 말한것 같이 다운스윙을 허리나 하체로 리드하지 못하고 상체가 미리 풀리기 때문인 것이다.

올바른 방법은 따라서 백스윙을 한 뒤 다운스윙을 시작할때 허리의 회전을 하면서 클럽도 밑으로 동시에 내려주는 동작이 필요하다. 그러면서 어깨는 최대한 백스윙때의 모습을 유지시키는 것이 좋다.

그러나 대부분 클럽을 공이 있는 곳까지 끌고 오려고 하다보면 하체는 그대로 두고 상체를 회전시켜서 내려오면서 잘못된 동작을 하게 되는 것이다.

연습방법

1. 백스윙탑에서 동작을 잠시 멈춘다. 

2. 양어깨는 그대로 둔 채 클럽을 왼쪽 허벅지쪽으로 휘두른다.

3. 그러면서 클럽이 가는대로 몸을 회전시킨다.

위와 같은 동작으로 하면 마치 손으로 공을 치는 듯한 느낌이 들겁니다.
그러나 여기에서 중요한 것은 백스윙탑에서 양어깨를 그대로 두고 스윙을 한다는 것이에요.
그러면 헤드업도 하지 않고 공을 볼 수 있어요.

그리고 촬영을 해서 보면 자신의 느낌과는 틀리게 하체도 움직이면서 스윙을 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백스윙탑에서 힘차게 클럽을 휘두르세요.
강한 임팩트를 느끼실 수 있을 거에요.

레슨문의 : 천지골프아카데미 / 2653-3722

목동에서 골프아카데미를 운영하며 골프칼럼니스트로 활동하고 있고 인터넷 골프방송 강의와 세인트나인 골프단 단장과 니켄트 골프단 수석코치등을 역임한바 있고 골프입문자 부터 투어프로까지 직접 레슨을 하고 있습니다. 골프를 좀 더 쉽게 배우고 자신에게 맞는 스윙을 찾아드립니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