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토요타, 시에나 RAV4 등 SUV 판매 급증..원인 살펴보니

토요타 SUV 라인의 인기가 예사롭지 않다. 토요타 시에나와 RAV4는 모두 가솔린 모델로 SUV 인기 현상 속에서 올 상반기 큰 폭의 판매성장을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국내 ‘고급 미니밴’ 의 대명사로 통하는 토요타 시에나는 올 상반기 수입 미니밴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의 판매 성장으로 1위에 올랐다. 또 세계최초 크로스오버 SUV인 RAV4 역시 수입 SUV시장에서 동급 가솔린 모델로는 가장 많은 판매를 달성했다.

시에나는 올해 상반기 413대가 판매됐다. 이는 전년 동기 287대 판매대비 43.9% 성장한 수치다. 지난 6월에는 125대가 판매돼 시에나 출시 이후 월간 판매로는 최다 판매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 2011년 11월에 국내 시장에서 첫 선을 보인 시에나는 국내에서 오토만 시트로 대표되는 쾌적한 실내공간, 3열 파워폴딩 등 다양한 편의장치, 동급 최고의 안전성능 등으로 ‘퍼스트 클래스 리무진’으로 불리며 국내 고급 미니밴 시장의 선구자로 평가받고 있다. 4륜 구동 모델은 수입 미니밴 시장에서 시에나가 유일하다.

 

[사진] 2015 뉴 시에나 (New Sienna)

한국토요타는 지난 2월에 3세대 시에나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2015 뉴 시에나’를 통해 시에나의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것도 인기 요인으로 분석된다.

미국 내 판매되는 최고급 사양인 LIMITED(Sienna 3.5 LIMITED, Sienna 3.5 LIMITED AWD)에 국산과 수입 미니밴을 통틀어 최고 수준의 다양한 편의/안전장치를 기본 장착했다.

 

[사진] 2015 뉴 시에나 (New Sienna)

한층 더 고급스러워진 인테리어에 4.2인치 TFT LCD디스플레이, 한국형 내비게이션, 사각지대 감지장치(BSM, Blind Spot Monitor), 후측방 경고시스템(RCTA, Rear Cross Traffic Alert), 기존 7개에서 동반석 시트쿠션 에어백까지 추가한 총 8개의 SRS 에어백, 총 4개의 유아용 차량 안전시트 장착 등 대폭 강화된 기본장착 옵션이 국내 고객들의 큰 호평을 받았다는 얘기다.

요시다 아키히사 한국토요타 사장은 “2015 뉴 시에나는 한국토요타가 지속적으로 한국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고, 일본 본사와 미국 생산공장이 이를 꾸준히 제품개발에 반영한 ‘토요타 고객만족 실천’의 대표적인 사례” 라고 강조했다.

 

[사진] 2015 뉴 시에나 (New Sienna)

여기에 토요타 SUV의 베스트셀러인 RAV4의 상반기 판매도 시에나 못지않다. 토요타 브랜드가 2009년 국내 최초로 선보인 SUV인 RAV4는 올 상반기 전년 동기 대비 39.3% 증가한 861대가 판매되었다. 경쟁모델인 혼다 CR-V를 넘어서 동급 가솔린 SUV 중에서는 가장 많은 판매를 달성한 건 주목된다.

2013년 출시 당시 강렬하면서도 날렵해진 외관 디자인으로 화제를 모은 4세대 RAV4는 2열에 3명이 앉아도 불편함이 없는 넓은 실내 공간과 동급 최대 트렁크 용량을 자랑한다.

 

[사진] RAV4

스포티한 주행 감각을 느낄 수 있는 드라이브 모드 셀렉터(에코, 노말, 스포츠)가 전 차종에 기본 장착되었으며, 4륜구동 모델의 첨단 토크배분 장치인 ‘다이내믹 토크 컨트롤(Dynamic torque control) AWD 시스템’이 스포츠 모드와 연동된다. 그런 측면에서 코너링 퍼포먼스를 획기적으로 높인 건 장점이다.

또 전 모델에 전면(前面) 4세대 어드밴스드 에어백과 운전석 무릎 및 조수석 쿠션 에어백을 포함한 동급 SUV 최다인 ‘8 에어백’을 기본으로 장착, 최상의 안전성을 보장한 것도 RAV4의 매력이다.

 

[사진] RAV4

뒷도어의 열림 높이를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는 파워백 도어(Power back Door with memory function), 사각지대 감지장치(BSM, Blind Spot Monitor)와 같은 첨단 사양을 全차종에 기본 장착했음에도 가격은 4WD 모델 3740만원, 2WD 3230 만원으로 시장 경쟁력을 지녔다는 평가다.

수입차 업계는 캠핑문화가 가족단위의 특별한 여가가 아닌 대중적 여가문화로 자리잡아감에 따라 미니밴이나 SUV같은 다목적 차량의 인기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분석한다. 토요타는 이런 소비자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캠페인과 프로모션을 통해 하반기에도 국내 SUV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마케팅 전략이다.

[사진] RAV4
토요타 SUV 라인의 인기가 예사롭지 않다. 토요타 시에나와 RAV4는 모두 가솔린 모델로 SUV 인기 현상 속에서 올 상반기 큰 폭의 판매성장을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국내 ‘고급 미니밴’ 의 대명사로 통하는 토요타 시에나는 올 상반기 수입 미니밴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의 판매 성장으로 1위에 올랐다. 또 세계최초 크로스오버 SUV인 RAV4 역시 수입 SUV시장에서 동급 가솔린 모델로는 가장 많은 판매를 달성했다.

시에나는 올해 상반기 413대가 판매됐다. 이는 전년 동기 287대 판매대비 43.9% 성장한 수치다. 지난 6월에는 125대가 판매돼 시에나 출시 이후 월간 판매로는 최다 판매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 2011년 11월에 국내 시장에서 첫 선을 보인 시에나는 국내에서 오토만 시트로 대표되는 쾌적한 실내공간, 3열 파워폴딩 등 다양한 편의장치, 동급 최고의 안전성능 등으로 ‘퍼스트 클래스 리무진’으로 불리며 국내 고급 미니밴 시장의 선구자로 평가받고 있다. 4륜 구동 모델은 수입 미니밴 시장에서 시에나가 유일하다.

한국토요타는 지난 2월에 3세대 시에나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2015 뉴 시에나’를 통해 시에나의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것도 인기 요인으로 분석된다.

미국 내 판매되는 최고급 사양인 LIMITED(Sienna 3.5 LIMITED, Sienna 3.5 LIMITED AWD)에 국산과 수입 미니밴을 통틀어 최고 수준의 다양한 편의/안전장치를 기본 장착했다.

한층 더 고급스러워진 인테리어에 4.2인치 TFT LCD디스플레이, 한국형 내비게이션, 사각지대 감지장치(BSM, Blind Spot Monitor), 후측방 경고시스템(RCTA, Rear Cross Traffic Alert), 기존 7개에서 동반석 시트쿠션 에어백까지 추가한 총 8개의 SRS 에어백, 총 4개의 유아용 차량 안전시트 장착 등 대폭 강화된 기본장착 옵션이 국내 고객들의 큰 호평을 받았다는 얘기다.

요시다 아키히사 한국토요타 사장은 “2015 뉴 시에나는 한국토요타가 지속적으로 한국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고, 일본 본사와 미국 생산공장이 이를 꾸준히 제품개발에 반영한 ‘토요타 고객만족 실천’의 대표적인 사례” 라고 강조했다.

여기에 토요타 SUV의 베스트셀러인 RAV4의 상반기 판매도 시에나 못지않다. 토요타 브랜드가 2009년 국내 최초로 선보인 SUV인 RAV4는 올 상반기 전년 동기 대비 39.3% 증가한 861대가 판매되었다. 경쟁모델인 혼다 CR-V를 넘어서 동급 가솔린 SUV 중에서는 가장 많은 판매를 달성한 건 주목된다.

2013년 출시 당시 강렬하면서도 날렵해진 외관 디자인으로 화제를 모은 4세대 RAV4는 2열에 3명이 앉아도 불편함이 없는 넓은 실내 공간과 동급 최대 트렁크 용량을 자랑한다.

스포티한 주행 감각을 느낄 수 있는 드라이브 모드 셀렉터(에코, 노말, 스포츠)가 전 차종에 기본 장착되었으며, 4륜구동 모델의 첨단 토크배분 장치인 ‘다이내믹 토크 컨트롤(Dynamic torque control) AWD 시스템’이 스포츠 모드와 연동된다. 그런 측면에서 코너링 퍼포먼스를 획기적으로 높인 건 장점이다.

또 전 모델에 전면(前面) 4세대 어드밴스드 에어백과 운전석 무릎 및 조수석 쿠션 에어백을 포함한 동급 SUV 최다인 ‘8 에어백’을 기본으로 장착, 최상의 안전성을 보장한 것도 RAV4의 매력이다.

뒷도어의 열림 높이를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는 파워백 도어(Power back Door with memory function), 사각지대 감지장치(BSM, Blind Spot Monitor)와 같은 첨단 사양을 全차종에 기본 장착했음에도 가격은 4WD 모델 3740만원, 2WD 3230 만원으로 시장 경쟁력을 지녔다는 평가다.

수입차 업계는 캠핑문화가 가족단위의 특별한 여가가 아닌 대중적 여가문화로 자리잡아감에 따라 미니밴이나 SUV같은 다목적 차량의 인기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분석한다. 토요타는 이런 소비자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캠페인과 프로모션을 통해 하반기에도 국내 SUV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마케팅 전략이다.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ysha@dailycar.co.kr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