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JAPAN DIY Show 2014 리뷰

[JAPAN DIY HOME CENTER SHOW 2014]

[JAPAN DIY HOME CENTER SHOW 2014] 전경

[JAPAN DIY HOME CENTER SHOW 2014] 전경

  일본 치바현 마쿠하리 메세에서 개최된 DIY전시회를 다녀왔다. “모노즈쿠리”로 알려진 일본인들의 만들기에 대한 관심은 유별나듯 전시회에 참가한 업체들의 DIY용품이나 장비가 다양하다. 특히 금년에는 여성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DIY용품이 대거 등장했다. 인건비가 비싼 일본에서는 HOME’s 등 대형 DIY마트에서 재료를 구입해 직접 만드는 것을 종종 볼 수 있다. 한국도 캠핑열풍이 대단하지만 일본의 캠핑용품은 성숙기에 접어들어 아기자기 함에 한 번 더 놀란다.

루프탑 형태의 텐트

루프탑 형태의 텐트

최근에는 은퇴한 노부부들을 중심으로 경차(일본 경차기준 660cc)를 개조한 캠핑카가 유행인데 이는 일본의 고속도로 통행료가 비싼 만큼 경차의 혜택을 누리기 위함과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하기 때문이다. 일본은 고속도로는 지역마다 차이가 있지만 경차는 약 20%의 통행료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한국의 라보(800cc)차량 크기의 경차를 개량해 만들었는데 실내 구조가 캠핑 하는데 큰 불편이 없다. 가격은 한화 약 3천만 원.

지붕을 늘려 침실공간을 만든 경트럭 캠핑카

지붕을 늘려 침실공간을 만든 경트럭 캠핑카

이번에 참가한 업체가운데 가장 인기 있는 업체는 기존의 경트럭에 캠핑박스를 올리는 형식으로 평소에는 트럭으로 사용하고 주말에는 캠핑카로 두개의 목적을 모두 이룰 수 있다. 이는 개인주택을 선호하는 일본에서 충분히 가능한 방법이다.

차량 본체와 캠핑박스 부분이 분리되는 과정

차량 본체와 캠핑박스 부분이 분리되는 과정

 

캠핑카 내부를 모두 펼쳐 만들어진 침실 공간

캠핑카 내부를 모두 펼쳐 만들어진 침실 공간

캠핑카 내부

캠핑카 내부

마그네슘과 소금물이 만나 산화작용을 일으켜 사용하는 Led램프도 눈에 띤다. 소금물이 없을 경우 소변을 넣어도 램프가 들어오는 이 제품은 현재 특허 절차를 밟고 있어 올 가을부터 본격 판매될 예정이다. 제품 가격은 약3만원 전후며 마느네슘 봉은 약 1만원. 한번 넣으면 180시간 사용할 수 있는데 가장 큰 특징은 마그네슘 봉의 크기를 눈으로 확인해 잔량을 쉽게 구별할 수 있다는 점이다.

소금물을 이용한 Led랜턴

소금물을 이용한 Led랜턴

다양한 종류의 친환경 캠핑 랜턴

다양한 종류의 친환경 캠핑 랜턴

이 밖에도 관람자들이 직접 참여해 칼을 만들거나 용접을 하여 더치오븐도 만들고 이 도구를 이용한 요리 강습도 참가자들의 인기를 끌었다.

골판지를 이용한 어린이들의 "미로 찾기"게임

골판지를 이용한 어린이들의 “미로 찾기”게임

 

정서적, 문화적으로 가장 가까운 일본 도쿄의 산업을 통해 한국에서 창업에 도움될만한 아이템을 전해드리겠습니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