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밸런타인데이 선물 가격이 고민이라면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밸런타인데이에 쓰는 돈은 얼마가 적당할까. 미혼남녀들은 밸런타인데이 적정 지출 비용을 6만3000원으로 봤다.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7일까지 20~30대 미혼남녀 581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밸런타인데이 적정 소비 금액으로 남성은 7만3000원, 여성은 5만3000원을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남성은 밸런타인데이에 적정한 지출액으로 ’10만원 이상~13만원 미만(33.9%)’, ‘7만원 이상~10만원 미만(28.6%)’을 많이 꼽았다. 여성은 ‘5만원 이상~7만원 미만(35.6%)’, ‘7만원 이상~10만원 미만(29.9%)’이 적당하다고 답했다.

가장 인기 있는 밸런타인데이 선물은 ‘패션 액세서리 및 의류(26.5%)’, ‘커플 반지(19.6%)’, ‘과자, 케이크 등의 초콜릿 제품(14.5%)’, ‘외식 예약(11.9%)’ 순이었다.

전체 응답자의 절반(55.4%)은 밸런타인데이를 ‘연인끼리 사랑 확인하는 날’로 생각했다. ‘여성이 남성에게 초콜릿 주는 날’이란 응답은 18.1%, ‘기업의 상술이 넘치는 날’도 12.2%로 조사됐다.

‘솔로끼리 좌절하는 날’이란 응답도 7.2% 나왔다. ‘좋아하는 이성에게 고백하는 날’이란 응답은 6.9%에 그쳤다.

밸런타인데이에 초콜릿으로 고백한 경험은 전체의 32.5%에 불과했다. 반면 연인과 초콜릿을 주고 받은 경험은 남녀 각각 74.9%, 87.6%으로 나타났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