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식욕을 자극하는 핸드백 모음

네덜란드의 디자이너 Rommy de Bommy는 지난 2년간

음식에 영감을 얻은 멋진 핸드백을 사용하여 화제가 됐습니다.

 

그녀는 본인의 작품을 “실용적인 기능을 갖춘 진정한 예술작품”이라고 말했습니다.

대부분의 핸드백이 부드럽고 말랑말랑한 재질로 만들어져서

훨씬 더 사실감을 준다고 하네요!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