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40%가 대한민국에서 출세를 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조건 1위에 ‘부모님의 재력, 즉 경제적 뒷받침’을 꼽았다.

지난 해 같은 조사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부모님의 재력’이 성공의 최우선 조건으로 꼽히며 개인의 역량보다 선대의 경제적 성공이 출세와 성공에 중요한 조건이라 여겨지는 것으로 드러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과 함께 대학생과 직장인, 취업준비생 등 2030 성인 2,800명을 대상으로 ‘대한민국 성공의 조건’을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뒤 이같이 밝혔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공동 설문조사에 참여한 2-30대 성인들에게 ‘대한민국에서 출세하고 성공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란 질문을 던졌다.

그 결과 응답자의 33.8%가 ▲경제적인 뒷받침, 부모의 재력을 가장 중요한 조건이라고 꼽아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개인의 역량(16.6%), 3위는 ▲인맥 및 대인관계 능력(14.5%)이 차지한 가운데 ▲성실성(12.6%), ▲학벌 및 출신학교(11.1%)가 차례로 성공을 위한 조건 5위 안에 꼽혔다.

사회에 가까울수록 개인의 역량이나 노력보다 외부에서 성공의 조건을 찾는 응답이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응답군별로 상세 응답을 비교해 △대학생 그룹에서는 ‘부모의 재력’을 꼽는 응답이 28.1%로 2위를 차지한 △개인의 역량(21.4%)과의 차이가 7%P에도 미치지 못했다.

하지만 △취업준비생 그룹에서는 ‘부모의 재력’을 꼽는 응답이 34.7%로 나타났으며, △직장인에서는 그 비중이 무려 40.0%에 달했다. 특히 △직장인 그룹에서는 ▲개인의 역량(11.5%)과 ▲성실성(6.8%) 보다는 ▲인맥(17.4%)과 ▲학벌(13.6%)을 꼽는 응답이 많아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김예랑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