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내커

손지창 "장모님 100억 잭팟, 실수령액은…"

손지창

손지창 / 사진 = JTBC 방송 캡처

가수 겸 배우 손지창이 ‘슈가맨’에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털어놓은 가운데 과거 장모가 잭팟을 터뜨린 일화가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손지창의 아내인 배우 오연수의 어머니는 2000년 미국 라스베이거스로의 가족 여행 중 카지노에서 100억 가량의 잿팟을 터뜨렸다. 해당 소식은 당시 신문에 대서특필되고, ‘9시 뉴스’에도 등장할 만큼 화제가 됐다.

하지만 세금을 제하고 나니 실수령액은 5분의 1정도였고, 한 번에 받으려면 원금의 40%, 외국인이기에 불로소득 30%를 떼고 받아야 했다.

손지창은 2012년 한 방송을 통해 “장모님 부양에 대한 부담은 많이 덜었다. 장모님은 그 때나 지금이나 똑같으시다. 여전히 검소하시고 남들 많이 도와주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3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 손지창은 연기 활동을 중단했던 이유에 대해 “둘째를 낳고 아내가 활동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둘 다 일을 해버리면 아이를 돌볼 수 없으니 난 가정 일을 선택했다. 나에게 우선순위는 가족이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