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하 지상욱 / 연합뉴스



배우 심은하의 남편인 지상욱 새누리당 후보가 당선 소감을 통해 심은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서울 중구·성동구 을 지상욱 당선자는 14일 새벽 당선이 확정된 후 "집사람은 저를 지지하고 도와주는 가장 큰 후원자이자 친구"라며 "정치인 지상욱의 아내라기 보다 남자 지상욱의 아내다. 항상 후원해주었기 때문에 열심히 뛸 수 있었다"고 전했다.

심은하 / 연합뉴스



 

이어 "내조라는 게 꼭 앞에 나서서 해야 하는 건 아니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힘과 용기를 주고 자문해준 덕에 홀로 설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번 선거에서 심은하는 유세 지원을 하지 않고 조용한 내조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상욱 당선인과 함께 사전투표에 참여한 것이 전부다.

지상욱은 "초심을 잃지 않고 항상 국민 편에 서서 열심히 일하겠다. 도시공학 전문가로서 중구·옥수·금호 지역을 미래 신도시로 발전시키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심은하 지상욱 /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