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하니 / 사진 = 한경DB

걸그룹 EXID 하니가 당분간 활동을 중단한다. 2014년 말 '위아래' 열풍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하니의 활동에 빨간불이 켜진 것.

EXID의 소속사 예당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7일 "많은 스케줄을 소화하며 쉼 없이 달려온 하니의 건강을 위해 잠시 휴식기를 갖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하니는 그동안 음반 활동은 물론 각종 예능 프로그램과 데뷔 첫 콘서트 등 쉴 틈 없이 스케줄을 소화했다. 이 때문에 피로 누적으로 체력이 많이 소진된 상태. 평소 앓고 있던 장염을 온전히 치료하기 위해 의사의 권유로 재충전의 시간을 갖기로 했다.

하니가 현재 고정출연 중인 예능 프로그램 SBS TV '백종원의 3대 천왕'은 27일 방송을 끝으로 한 달가량 자리를 비운 뒤 다시 합류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하니가 제작진의 배려로 잠시 휴식에 들어간 만큼 건강을 빨리 회복하여 다시 MC로서 시청자들 앞에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