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 처음 골프를 접하게 되면 가장 많이 듣는 말 중 하나가

머리를 고정하라는 말 이다.

축이 움직이면  임팩트가 정확하지 않기 때문에

축을 고정하기 위해 머리를 잡아 두도록 골프를 배운다.

어느정도 스윙이 다듬어 지기 까지 머리를 고정시키는 것이 스윙에서 중요한 포인트가 된다.

하지만 유연성이 좋지 않거나 힘이 많이 들어가는 골퍼들은 머리를 고정 할 수록 더욱 골프가

어려워진다.

머리를 고정하게 되면 축이 무너지게 된다.

세계적인 선수들 대부분 머리를 고정해 두고 치지 않는다.

머리를 고정 하기 보다는 시선을 고정하고 머리를 어깨 회전에 맞춰 자연스럽게 회전시켜 보자.

백스윙때 회전해 주면 어깨 회전이 더 커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다운스윙 역시 머리를 고정하려 하면 고개가  아래로 떨어지거나 앞으로 튀어 나오게 된다.

다운스윙 전환 때 하체가 회전을 리드하고 고개 역시 타겟 쪽으로 같이 회전해 준다.



머리가 움직이면 몸이 좌우로 밀려다닌다고 생각 할 수 있는데

하체가 밀려가지 않는다면 스웨이는 생기지 않는다.

 



시선을 남겨두고 하체가 무너지지 않으며 축을 회전시켜 스윙을 해보자.

좀더 부드러운 회전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