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스가 많이 나거나 드라이버가 찍혀 맞는 골퍼라면

다운스윙 때 몸의 회전을 체크해 봐야 한다.

다운스윙때 오른쪽 어깨가 턱 아래로 지나가면서 상체가 일어나지 않아야 올려 칠 수 있고 그래야 드라이버가 슬라이스 또는 찍혀 맞지 않는다.

반대로 상체가 빨리 일어서거나 오른쪽 어깨가 일어서면서 스윙할 경우 머리가 타겟쪽으로 많이 따라가면서

아웃에서 인 으로 스윙궤도를 그리게 된다.

엎어치거나 다운블로로 맞는 골퍼라면 연습장에서 많은 공을 때리기 보다는

이 연습 방법을 추천한다.

먼저 드라이버로 왼발앞에 벽을 만들어준다.

오른손으로 백스윙을 하고 임팩트 자세를 만들어본다.

이때 왼쪽 벽은 처음부터 끝까지 유지해주고

벽에 오른쪽 어깨 허리 무릎을 넣어준다는 이미지로 몸턴을 해본다.



이렇게 임팩트 연습을 반복적으로 몸에 익혀준다.

실제로 공을 칠때도 오른쪽 어깨 허리 무릎을 왼쪽벽에 넣어줄때 처럼

회전시키면서 연습을 해보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