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엽서] 둥근털제비꽃, 들깨풀, 들쭉나무, 들통발, 들현호색, 등골나물

입력 2014-03-01 12:07 수정 2014-03-01 12:07
둥근털제비꽃




꽃이 여러 가지

색과 모양이고
잎 또한 여러 가지

모양이니
두 가지를 다 섞어

놓으면 수십 가지
제비꽃 하나만 다

아는데 10년 - 너처럼

 



들깨풀


아무 것도 없을 것 같은

곳에
보는 눈 없이

내버려져 피지만
볼 줄 아는 눈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도

아름다움을 찾아낼 수 있는 법






들쭉나무


오동통 오동통 네 볼을

닮았나?
앵도라져 삐진 네

입술을 닮았나?
귀여운 꽃에

가을이면 열매도 단풍도 예뻐
네 앞에만 서면

나는 어린아이처럼 된단다

 



들통발


뿌리도 못 내리고 둥둥

떠다닙니다
하찮은 벌레나 먹고

산답니다
하지만 제가 꿈꾸는

세상을 보세요
저도 여기서 이렇게

산답니다






들현호색


휙 지나치면 볼 수가

없어요
서서 보면 자세히

알 수가 없어요
털썩 주저앉아서

찬찬히 꼼꼼히 살펴보세요
이제 보이시지요?

하찮게 생각하던 것들의 반란을

 



등골나물


참 특이하고 예쁘게

생긴 꽃이거늘
등골인지 벌등골인지

골등골인지 구별을 못해
몇 년을 보고도

모르는 체 외면을 했더니
오늘은 이 꽃이

나를 보고 쯧쯧쯧 혀를 차네




1. 야생화 사진을 찍고 시를 씁니다
2. 우리것을 좋아하여 글로 남깁니다
3. 시인의 눈으로 세상과 사물을 봅니다
4. 솟대문학 편집장을 하고 있습니다
5. 하모니카 강사를 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