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과 클럽을 일체화하는 연습 방법

몸과 클럽의 일체감은 스윙하면서 중요하게 작용한다.
특히 작은 근육보다 큰 근육이 리드하는 스윙을 만들면 좋다.

스윙을 시작하면서 상체(가슴·어깨)와 클럽 그리고 손의 일체감을 30cm 정도 유지해 주면 좋다.

만약 스윙하면서 왼쪽 광배근 움직임 없이 스윙이 된다면 팔의 동작이 강한 골퍼라고 할 수 있다.

오른손을 왼팔 밑으로 넣어 등 근육을 잡고 스윙을 해보자.
오른손 바닥으로 짚고 있는 왼쪽 광배근의 움직임이 느껴져야 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