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스윙에 있어서 콕킹은 보다 멀리 칠수있는 파워를 만들어주는 동작이기도 하고

올바른 스윙 아크를  만들어주는 필수 요소중 하나이다.

예를 들어 망치질을 생각해보면 이해가 쉬울 것 이다.

못을 보다 강하게 때려 박기 위해서 망치를 위로 들어올릴 때

손목이 자연스럽게 꺽이는 부분이 바로

골프스윙에서 콕킹과 유사한 방법이다.

콕킹을 어떤식으로 해야 하는지

혼자서 어떻게 연습을 해야 하는지 그 방법을 얘기해 보겠다.

먼저 길이에 상관없이 아이언을 준비한다.

클럽헤드를  15CM 정도  남겨두고 그립을 잡아준다.




 

위처럼 짧게 그립을 잡으면 클럽헤드를 위로 들어올리기 쉬워진다.
어깨 회전은 신경 쓰지 않아도 된다.

클럽헤드를 위로 꺽어올려 그립 끝이 바닥을 향하게 지면과 수직이 되도록 만들어준다.



 

그 후에 그립 끝 부분이 몸에서 멀어지도록 상체회전을 해준다.

 





짧게 잡고 클럽을 위로 꺽어 올리는 동작을 반복해서 익혀준다면

올바른 콕킹을 만들 수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