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다운스윙시 체중이동에 대해 얘기해 보겠다.

다운스윙때 체중이동이라 하면 무릎 또는 허리를 이용해서 시작해야 한다고 알고있을 것이다.

올바른 체중이동을 연습할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겠다.

농구공 크기의 공이 필요하다.

대부분 다운스윙시 체중을 왼발쪽으로 밀어서 이동을 시키려고 한다.

그러면 아래 사진처럼 공이 다리사이에 끼어있는 상태로 회전을 하게 된다.

실제로 체중을 보낸 것 같지만 체중이동이 아니라  몸의 중심이 위로 올라가는 동작이 나오게 된다.



그렇다면 어떤 방법으로 체중이동을 시작 할 것이며 어떻게 회전 시켜야 하는지 알아보자.
공이 떨어지지 않게 백스윙을 충분히 감아준 뒤

다리사이에 공이 아래로 떨어지게 왼쪽 무릎을 먼저 열어준다.



체중을 보내려 하지말고 무릎을 먼저 열어주어 공이 아래로 떨어지게 만들어준다.

이후에 무릎과 허리를 동시에 회전시켜준다.



지금과 같이 볼이 아래로 떨어지게 반복해서 연습을 해준다.



위와 같이 다리사이에 공을 끼우고 연습을 하면 하체의 이동순서를 익힐수가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