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팩트를 시작하는 싯점은 어디서 부터일까?

대부분의 아마추어가 스윙을 할때 체중이 오른쪽에 남던지 백스윙탑에서 부터 공을 치려고 덤비는 행동들을 많이 한다

또는 공을 치기 위해서 공앞에서 많은 힘을 쓰기도 한다

그러다보면 상체나 팔에 힘이 많이 들어가게 되어 나쁜 영향을 나타나게 된다

임팩트를 시작하는 구간 즉, 최대의 스피드를 내기 시작하는 구간은 약간씩은 다르지만 대체로 가승과 오른쪽 옆구리 사이에서 부터 시작한다고 보면 된다

그래야만 왼발로 체중이 옮겨지면서 클럽이 자연스럽게 내려지게 되기 때문이다

몸통사이에서 부터 스피드가 최대로 가속이 붙도록 하면 불필요한 힘을 쓰지 않아도 최대한의 가속을 시킬수가 있게 된다

이를 연습하기 위해서는 백스윙을 하프스윙 정도만 해서 피니쉬까지 스윙을 하도록 하자

그러면 그러한 느낌으로 스윙을 할수 있을 것이다
목동에서 골프아카데미를 운영하며 골프칼럼니스트로 활동하고 있고 인터넷 골프방송 강의와 세인트나인 골프단 단장과 니켄트 골프단 수석코치등을 역임한바 있고 골프입문자 부터 투어프로까지 직접 레슨을 하고 있습니다. 골프를 좀 더 쉽게 배우고 자신에게 맞는 스윙을 찾아드립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