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31일부터 출시된 청년우대형 주택청약종합저축이란?

집 걱정 없이 일하고, 아이 키울 수 있는 나라 만들기를 위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금번 7/31일 자로 [신혼부부, 청년 주거지원방안]이 발표하며 “청년 우대형 주택청약종합저축”이 출시되었다.

주요 골자는 일반 주택청약종합저축보다 1.5% 높은 우대금리, 근로소득자라면 이자소득 500만원 비과세, 기존 청약통장이 있는 고객의 경우 전한신규시에도 기존 청약자격 인정, 무주택세대주인 근로소득자라면 최대 96만원 소득공제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자세한 내용을 살펴보도록 하자.

가입대상은 만19세 이상 29세 이하 연소득 3천만원 이하의 무주택인 세대주로 세대주 확인은 가입 당시 주민등록등본상 세대주 여부로 확인이 되고, 무주택 여부는 가입자 본인만 해당되고 세대원은 무주택 여부가 무관하다. 또한 군복무한 경우 최대 6년 범위 내에서 군 복무기간을 차감하여 만 19세 이상 29세 이하이면 가입 가능하다.

연소득의 개념에 근로소득 및 사업, 기타소득자도 포함하여 소득증빙이 가능한 자이면 되므로(이자소득, 배당소득, 연금소득은 제외) 사업소득 및 기타소득으로 소득분류 되는 보험설계사, 골프장 캐디, 눈높이 선생님도 대상이 될 수 있다.

가입 시 실명확인증표와 3개월 내 발급된 주민등록등본, 소득증빙서류를 준비하여 은행을 방문하면 청년 우대형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용 각서 내용을 확인 후 가입이 가능하다. 1년 미만 소득자 또는 가입 당해년도 취업으로 신고소득서류 발급이 불가한 경우에 한하여 급여명세표도 소득증빙서류로 인정된다.

이자율은 현재 주택청약종합저축이 1개월 이내 무이자, 1개월 초과 1년 미만이 연1.0%, 1년 이상 2년 미만이 연 1.5%, 2년 이상 10년 이내 연  1.8%인데 반해, 청년 우대형은 1개월 이내 무이자임은 동일하나 1개월 초과 1년 미만 연 2.5%, 1년 이상 2년 미만 연 3%, 2년 이상 10년 이내 연 3.3%의 금리를 가입 2년 이상 유지 시 최대 10년, 원금 5천만원까지 제공한다. 참고로 전환신규 시 기존계좌의 전환원금은 우대이율이 미적용된다.
가입기간 중 주택 소유 시, 최초 주택 소유의 직전년도 말까지만 우대금리 적용된다. 예를 들어 가입일이 2018년 7월 31일이고, 2028년 7월 31일 해지 시 가입기간 중 최초 주택 소유일이 2022년 7월 31일이라면 우대금리 적용은 2018.7.31 ~ 2021.12.31일까지 적용되고 이후는 일반이율이 적용된다.

비과세 내용은 2019년 조세특례법 개정내용에 따라 확정예정이라 바뀔 수 있으나 현재 내용은 근로소득자인 경우 이자소득 500만원까지 가입 2년 이상 유지 시 발생한 이자소득에 대해 비과세 제공하는 것으로 안이 되어 있다. 추후 대상자 기타 조건에 대한 보완이 있을 예정으로 2019년 조세특례법 개정 후 내용을 재확인할 필요가 있다.

소득공제는 연간 납입액 중 최고 240만원 범위내에서 40% 비중인 96만원을 공제한도로 한다. 가입대상의 소득금액은 연 30백만원 소득자이나 소득공제 대상은 해당 과세기간 총급여 7천만원 이하 근로소득자인 무주택세대의 세대주가 해당된다.

추가 궁금한 사항은 취급 금융기관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신한PWM부산센터 황정례_한경닷컴 칼럼니스트
신한PWM센터 PB팀장들의 살아있는 재테크 비법과 PB팀장의 하루를 통한 거액 자산가들의 자산관리 노하우를 공유해 드립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