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은 이번 주 6800달러까지 상승 후 다시 전 매물 가격대인 6200달러로 내려왔다. 6800~7100달러 구간의 매물대를 일차적으로 돌파를 시도해보았으나, 상당히 두텁기 때문에 현재 일일 거래량이 점차 감소하는 시점으로 가격이 하락하게 되었다. 현재 트레이드 마이닝(Trade-Mining) 토큰을 출시한 거래소 위주로 거래량이 다시 늘어나는 추세로, 다시 한번 6800~7100달러 매물대 구간을 돌파해볼 가능성이 존재한다. 여전히 6800달러 이상 가격대를 넘기지 못한다면, 가격은 하락하며 전 저점(약 5700달러) 구간 이하로 내려갈 가능성이 크다. 비트코인 차트를 기준으로 올해 비트코인의 최 저점은 5000달러로 예상되며, 5000~5300달러 구간에서 새로운 시장 상품의 도입과 분위기 반전 요소로 메이저 거래소의 기관 투자자 유입을 생각해볼 수 있다.

암호화폐 시장의 거래소는 여전히 메이저 거래소들 위주로 하루 약 10억 달러(한화 약 1조 1200억 원) 이상 거래되고 있으며, BigOne, CoinEx, Fcoin 거래소를 유심히 지켜볼 필요가 있다. 위 3개의 거래소는 트레이드 마이닝(Trade-Mining) 시스템을 도입하여, 각 거래소의 토큰을 가지고 있으면 거래소에서 사용자에게 거래 시 발생하는 수수료를 코인으로 환급해주는 방식이다. 이로서 세계적으로 투자자들이 몰리게 되면서, 하루아침에 거래량 순위에 올라오게 되었다. 하지만 암호화폐 투자 전문가들은 이러한 시스템을 비판하고 있으며, 거래소 토큰의 물량을 떠넘기면서 몰래 판매해버리는 속셈이 아니냐는 의문점이 제시되었다. 당분간은 트레이드 마이닝 시스템을 구축하는 거래소가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여러 마이너 거래소들은 이 시스템을 도입할 것으로 판단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