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커피를 즐기는 사람은 고독을 아는 사람이고,
설탕 한 스푼을 넣는 사람은 추억을 아는 사람이고,
설탕 두 스푼을 넣는 사람은 사랑을 아는 사람입니다.
그럼, 설탕 세 스푼 넣는 사람은?
네. 설탕맛을 아는 사람이랍니다.
(고.추.사.탕)
아메리카의 반댓말은 '아메리카노'죠.
곰돌이 '푸'가 차에 치면? '카.푸.치.노'라고 합니다.

조현우는 손이 스타!
손흥민은 바리 스타! 리얼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