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하고 싶다면 꼭 새겨야 할 생각

입력 2012-11-05 05:53 수정 2012-11-05 06:08
 

성공은 재능으로만 이루어지지 않는 것이다.

신은 사람에게 재능을 줬지만 그에 걸맞는 성공까지 주지는 않았기 때문이다

 

24년을 매일 8시간 15km를 걸으며 100여 곳이 넘는 집에 문을 두드린 '빌 포터'는

'왓킨스 사'의 최고 판매왕으로 그의 기록은 지금까지도 깨지지 않았다.

 

그는 매일 새벽 4시 45분에 일어나 시내로 나갈 버스를 타고

거기서 다시 자신이 활동할 지역으로 가는 버스를 갈아타서야 비로서 세일즈를 시작할 수 있었다

 

기상시간은 새벽 4시 45분이었지만 집으로 나가는 시간은 7시 20분.

그가 나갈 채비만 하는데 걸리는 시간만 3시간...

 

1932년 태어난 그는 몸이 불편했다. 난산으로 인해 의사들이 빌을 꺼내다가 실수로 뇌를 손상시켜 뇌성마비가 되고 말았다. 그래서 그는 걷는 것도 힘들었고, 말하는 것도 힘들었다. 거기다가 쓸 수 있는 것은 왼손 하나뿐이었다.

하지만 그의 어머니는 "넌 할 수 있어, 얼마든지 자립할 수 있어" 라고 말하면서 그에게 용기를 주었다.

남들보다 조금(?) 불편한 그는 결코 자신을 '무능력자'로 생각하지 않았다.

오히려 불편함은 어떤 경우라도 긍정할 수 있는 힘을 주었다.

 

일기예보에 다음날 32도가 넘을 거라고 나오면

'그 정도면 선선하지'라고 생각했으며,

폭설로 길바닥이 빙판이 되어도 아랑곳하지 않고 나갔다.

오히려 날씨가 안 좋은 날이야말로 사람들이 집에 있기 때문에

세일즈에 더없이 좋다고 여겼다.
세일즈에 대한 거절은 '더 좋은 상품으로 다시 와 달라'는 신호로 여기고,
새로운 상품이 나올 때 마다 그들을 찾아갔다.

 

일 할 수 있게만 해 달라는 그의 요청에 '왓킨스 사'는 받아들이기는 했지만

정상인들도 회피하는 지역을 그에게 줬다. 1959년, 그렇게 그의 세일즈는 시작됐다.

그는 담당구역을 한집도 빠짐없이 돌아 다녔다.

.

시간이 흘러갈 수록 사람들은 빌을 받아들이기 시작했다. 빌이 주문서를 작성하기 어려운 것을 알고 고객들은 직접 작성했다. 그의 판매 실적은 꾸준히 올라갔다.

 

아무리 힘들어도 선택권은 자신에게 있었다는 것을 빌은 알고 있었다.

하루가 아니라 매일 몇 년 동안 지속한다면 무엇이든지 할 수 있다는 것을
빌은 알고 있었다.

한번 더 웃고, 인사를 나누고, 손을 흔들어 주는 사소한 행동이

사람들을 변화시킬 수 있다는 것을 빌은 알고 있었다.

최선을 다하는 삶은 다른 사람에게도 좋은 영향을 준다는 것을 빌은 알고 있었다.

 

차이는
다른 사람들도 다 알고 있는 사실을 빌은 지속적으로 하고 있었고,

다른 사람들은 몇 번만 하다가 그만 두었다는 것이었다.

 

아직도 자신의 삶을 바꿀 수 있을까 주저하고 망설이고 있는 사람들에게 말한다.

"그럼요. 당연히 할 수 있습니다."

 

- 모든 것은 나에게 선택권이 있다.


- 매 순간 긍정하라.
- 지속하는 힘은 재능보다 위에 있다.

- 누구나 자신의 삶은 언제든지 바꿀 수 있다.

 

노인학교에 나가 자리만 차지 하고 있는 것이 싫어서 그림을 배우기 시작했다.

이미 늦었다고 생각했지만, 미술실에 나가 붓을 들었다.

처음엔 붓을 잡은 손이 떨렸지만 차츰 나아지기 시작했다.

그림은 그의 마지막 인생을 더욱 풍요롭게 장식해 주었다.

그가 바로 평론가들이 '미국의 샤갈'이라고 극찬했던 '해리 리버맨'이다.

 

증기기관차를 발명한 제임스와트는 64세에 독일어를 배우기 시작했다

소포클래스는 그 유명한 '오디프스의 왕' 을 쓴 것은 그의 나이 80이 넘어서였다.

KFC 창업자인 커넬 할랜드 센더스은 65세 나이에 전 재산 105불로 1008번의 거절을 이겨내고 만들었다.

 

아직도 못 한다구요.

그것이 바로 당신을 아직도 그 자리에 있게 한 '핑계'입니다.

 
"늘 모자람과 부족함으로 최선을 다해 살아갑니다." "늘 새로운 도전으로 현재의 안주를 벗어나려고 합니다."
1994년부터 다니던 금융회사를 떠나면서...
2003년부터 컨설팅회사에 다니면서...가지고 있는 생각입니다.
그리고 지금 현재 또 다른 꿈을 찾아서 질주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62명 34%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122명 6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