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리막 경사에서의 어프로치 방법

많은 골퍼들은 내리막 어프로치를 까다로워한다.
그 이유 중 하나는 불편한 어드레스 자세 때문이다.
경사에 따라 몸을 잘 숙이기만 하면 실수를 줄일 수 있다.

백스윙은 낮은 것보다 경사에 걸리지 않도록 손목을 꺾어주는 동작이 좋다.
이때 중요한 것은 클럽 헤드로 공을 치고 난 후 낮게 움직여 줘야 한다는 점이다.

왼쪽 내리막 경사에서 억지로 어드레스 자세를 잡다 보면 ③과 같이 몸의 정렬이 이상해지고 불편함을 느끼게 된다.
발 앞코를 들어 왼쪽으로 돌려주는 어드레스를 취하면 더 쉽게 왼쪽 경사에 몸을 맡길 수 있다.
2005년 KLPGA 입회(정회원)
2012년 연세대 대학원 스포츠레저학과 재학
2011년 J골프 ‘워비S’시즌3 MC
2012년 SBS골프 ‘용감한 원정대’ MC
2012년 SBS골프 ‘아이러브 골프’ MC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