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샷 비거리 늘리는 방법

파5에서는 누구나 첫 티샷을 멀리 보내고 싶어 한다.
하지만 몸에 힘이 들어가면서 오히려 큰 실수가 나오곤 한다.
비거리를 늘리기 위해선 세게 스윙하는 것보다 확실한 꼬임과 힘을 잘 모으는 것이 중요하다.

힘을 모아 주는 첫 단계는 백스윙이다.
백스윙 시 상체와 팔은 넓은 아크를 만들어야 한다.
이때 꼭 주의할 점은 하체의 축이 흔들리지 않게 잡아주는 것이다.
그래야 힘이 분산되지 않고 공의 임팩트 순간까지 이어질 수 있다.

비거리를 위해 신경 써야 할 부분은 바로 어깨 회전이다.
많은 골퍼들이 비거리를 늘리려면 왼쪽 어깨를 많이 이동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런 골퍼들은 정작 중요한 오른쪽 어깨에 힘이 빠지지 않는 단점을 보인다.
어깨 회전은 왼쪽 어깨가 들어올 수 있도록 오른쪽 어깨를 열어줘야 한다.
오른쪽 어깨를 뒤로 열어주는 백스윙을 해보자.
이때 클럽이 안으로 급격히 빠지지 않는 것만 주의하면 된다.
2005년 KLPGA 입회(정회원)
2012년 연세대 대학원 스포츠레저학과 재학
2011년 J골프 ‘워비S’시즌3 MC
2012년 SBS골프 ‘용감한 원정대’ MC
2012년 SBS골프 ‘아이러브 골프’ MC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