凑合吃
Còuhe chī
끼니를 대충 때우다


 

(出租车上)
Chūzūchē shang
츄쭈쳐 샹

A: 师傅,您这一天到晚忙着开车,有时间吃饭吗?
A: Shīfu, nín zhè yì tiān dào wǎn máng zhe kāichē, yǒu shíjiān chīfàn ma?
A: 스푸, 닌 쪄 이 티앤 따오 완 망 져 카이쳐, 여우 스지앤 츠판 마?

B: 干我们这行,到了饭点就凑合吃呗。
B: Gàn wǒmen zhè háng, dào le fàn diǎn jiù còuhe chī bei.
B: 깐 워먼 쪄 항, 따오 러 판 디앤 지우 처우허 츠 베이.

A: 您这样下去,身体也吃不消啊。
A: Nín zhèyàng xiàqù, shēntǐ yě chī bu xiāo a.
A: 닌 쪄양 시아취, 션티 예 츠 부 시아오 아.

 
(택시 안에서)

A: 기사님 하루 종일 운전하는데 바쁘신데 식사하실 시간이 있나요?

B: 이 업계의 일은 그냥 밥 시간이 되면 대충 때워 먹지.

A: 이러시다 건강을 해칠 수도 있을 텐데.

 

단어:
凑合 대충, 그런대로 / 师傅 기사를 부르는 호칭 / 忙着 ~에 바빠하다

开车 운전하다 / 行 업계 / 饭点 식사 시간 / 身体 건강, 몸 / 吃不消 견디지 못하다
한마디
누구나 눈코 뜰 새 없이 바쁘고 끼니조차도 제대로 챙겨 먹지 못할 때가 있죠?

그런 때 '凑合吃', 즉 '끼니를 적당히 때우다'라는 말을 사용합니다. '凑合'는

'그런대로 괜찮다, 대충'의 의미입니다.

 

시사중국어학원 쉬시에시에 강사
現) 시사중국어학원 강남캠퍼스 신HSK6급 전문강사
現) 시사중국어학원 상하이 화동사범대 편입시험반 담당강사
저서) 착붙는 신HSK 실전모의고사 6급 공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