一锤子买卖
Yì chuízi mǎimai
한철 장사


 

A: 我本来打算去平昌看冬奥会的。
A: Wǒ běnlái dǎsuàn qù Píngchāng kàn dōng'àohuì de.
A: 워 번라이 다쑤안 취 핑챵 칸 뚱아오훼이 더.

B: 怎么了?又不去了吗?
B: Zěnme le? Yòu bú qù le ma?
B: 전머 러? 여우 부 취 러 마?

A: 酒店比平时翻了好几番,哪住得起啊?
A: Jiǔdiàn bǐ píngshí fān le hǎo jǐ fān, nǎ zhù de qǐ a?
A: 지우띠앤 비 핑스 판 러 하오 지 판, 나 쮸 더 치 아?

B: 老板们也真是的。就算是一锤子买卖,也太过分了吧。
B: Lǎobǎnmen yě zhēn shì de. Jiùsuàn shì yì chuízi mǎimai, yě tài guòfèn le ba.
B: 라오반먼 예 쪈 스 더. 지우쑤안 스 이 췌이즈 마이마이, 예 타이 꾸어펀 러 바.

 

A: 나 원래 평창 동계 올림픽 보러 가려고 했는데.

B: 왜? 또 안 가려고?

A: 호텔은 평소보다 값이 몇 배나 뛰었는데, 어떻게 묵겠어?

B: 사장들도 참. 아무리 한철 장사라 해도 너무하네.

 

단어:
锤子 망치 / 买卖 장사 / 原来 원래 / 打算 ~할 계획이다
平昌冬奥会 평창 동계 올림픽 게임 / 酒店 호텔 / 平时 평소

比 ~보다 / 翻番 수량이 배로 늘다 / 住 머무르다, 살다

老板 사장 / 就算~也 ~하더라도 / 过分 너무하다

 

한마디
평창 동계 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입장권과 숙박 비용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평소보다 값이 10배까지 오른 숙박업소도 적지

않아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팬들까지 불만을 많이 토로하고 있습니다.

모처럼 한 번의 올림픽 게임이란 소중한 기회를 놓치기 싫어서 이용객

들에게 가격 폭탄을 맞게 하는 것 같습니다. 이른 바 '한철 장사'라는

것이며. 그것을 중국어로는 '一锤子买卖'라고 표현합니다.

 

시사중국어학원 쉬시에시에 강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