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 사람 사이에 있는 것

입력 2017-09-27 19:57 수정 2017-09-28 15:58
이 세상에 완전한 인간이 있을까? 최초의 인간이었던 아담과 이브!

그들은 아름다운 에덴 동산에서 행복한 나날을 보내며 먹을 것도 풍요롭고 아름다운 자연과 따스한 햇살이 있어 모든 것에 부족함이 없었다. 그들의 행복을 깨는 사건이 발생 했는 데 이브가 뱀의 꾐에 빠지고, 아담 또한 이브의 꾐에 빠져서 선악과를 따먹었고 하나님의 명령을 어겼다. 어처구니 없는 한번의 실수가 행복한 삶을 힘겹게 했고, 살면서 실수를 저지르는 불완전한 인간이라 완전한 인간이 되기 위해 사랑을 하는 것이 아닐까 한다. 사랑은 진정한 인간의 모습을 갖게 하는 자아의 거울이기 때문이다. 불완전한 인간이기에 사랑이 필요한 지 모른다.

조르주 상드는 우리 인생은 사랑으로 구성되어 있다고 했다.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 것은 더 이상 살지 않는 것과 같다고 했다.

사랑은 이 세상 모든 것 중에서 가장 숭고한 것으로 평가 받아야 한다.

사랑이 있는 한 영원하고 모든 것은 사랑을 통해 이룰 수 있기에 사랑을 삶의 근원이라고 하는 것이다. 때론 사랑은 절망을 희망으로 바꾸고 슬픔을 기쁨으로, 불가능한 일을 가능하게 하기 때문이다.

사랑을 하고 있을 땐 사람이 마음이 너그러워지고 유연해지지만 메마른 삶을 살 땐 더 신경질 적이고 예민해지기도 하니 말이다.

물론 남자와 여자는 신체 구조와 사고 방식, 사랑을 보는 시각도 다르다.

여자는 남자의 성격과 헌신을 보고 사랑을 시작하지만 남자는 여자의 외모로 사랑을 시작한다.

남자는 단순해서 눈에 보이는 것을 중시하지만 여자는 복잡해서 상대방의 내면을 더 중요하게 생각한다.

위대한 영혼을 가진 사람은 원숙한 사랑을 하게 마련이다. 상대를 이해하고 배려하고 참아주고 기다려주고 아량을 베풀고 높여주고 져준다. 결코 쉬운 일이 아니지만 어려운 일도 아니기에 노력하면 누구나 할 수 있다 본다.

앙드레 지드의 명작 ‘좁은 문’에 보면 ‘사랑의 자격’을 명쾌하게 정의하고 있는 데, 맑고 아름다운 사랑을 원한다면 마음이 순결하고 상대를 존중하고, 흔들림 없이 지지하고 응원하고, 용기를 가지도록 노력해야 숭고한 사랑에 대한 예의라고 말하고 있다.

사랑을 함으로써 비로소 인생이 아름다워졌다는 카를 쾨르너의 말처럼 나는 인생이 아름다워지는 사랑을 하고 싶다. 사랑은 본질적으로 무엇에 의지하고 싶기에 시작되는 것이라 본다. 아이들이 늘 부모를 찾듯이 어른들도 그런 품 안의 마음을 의지하고 싶어하기 때문이다.

포용하게 되고 이해하고 용서하고 자신이 가진 것을 주고 싶어하는 것이 본질이다. 즉 마음을 풍요롭게 하는 것이다.

사람들은 사랑을 쉽게 생각하고 사랑이 집착이고 구속인줄 알고 질투 어린, 치기 어린 행동 등, 사랑을 새장 속 자신이 키우는 새처럼 행동하고 내지 질투심으로 바람을 피우는 등, 서로에게 상처를 주고 또 다른 미성숙한 사랑을 할 뿐이다.행복한 삶을 위해 사랑은 필수 불가결한 요소 인만큼 사랑도 자격증이 필요하지 않나 하는 생각도 든다.

나는 마음이 크고 성숙한 사람과 성숙하고 안정적인 사랑을 하고 싶기 때문이다.

 

앙드레 지드의 <좁은 문>에 나오는 글을 곱새겨 본다.

나를 나 이상의 존재로 끌어올려 특별하게 만들어주는 사랑, 그 사랑이 좁고 가늘어 찾는 이가 적기에 온 힘을 다해 들어가야할  나의 '좁은 문'일 것이다.

아! 사랑하는 이의 영혼 위에 몸을 굽혀 그 영혼 속에 비치는 모습이 어떤 것인지 마치 거울 속처럼 들여다볼 수 있다면! 상대방의 마음속에서도 자기 자신에서처럼, 아니 보다 한층 뚜렷이 자기의 모습을 헤아려 볼 수 있다면! 애정은 얼마나 안온해질까, 사랑은 또 얼마나 순수해질까..

나의 사랑은 내가 지니고 있는 것 중에서 가장 훌륭한 것이라고 생각해. 내 모든 덕행이 거기에서 비롯되고, 사랑이야말로 나를 나 이상의 위치로 끌어올려 주는 것 같이 생각돼.또 만일 사랑이 없다면 난 대부분의 평범한 인간들이 머무르고 있는 보통의 높이로 다시 떨어져내릴 수 밖에 없을거야

– 앙드레지드의 <좁은 문 >가운데-


아나운서 이서영의 블로그

트위터 www.twitter.com/leeseoyoungann

싸이월드 www.cyworld.com/leemisunann

페이스북 www.facebook.com/leeseyoungann
스내커 칼럼니스트 이서영
-프리랜서 아나운서(SBS Golf , YTN, ETN, MBC,MBC SPORTS, NATV, WOW TV 활동)
-국제 행사 및 정부 행사 영어 MC
-대기업 및 관공서 등에서 스피치, 이미지 메이킹 강의
-국민대, 협성대, 한양대, 서울종합예술학교 겸임 교수 및 대학 강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62명 34%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122명 6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