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일본어학원] 착 붙는 일본어 회화 : 병문안

입력 2017-07-28 10:00 수정 2017-07-28 10:08

                    お見舞い 병문안
오미마이


 

キム :  入院中の日本人の友達のお見舞いに行こうと思うんです
키 무    :   뉴-잉츄-노니홍 진노토모다치노오미마이니이코-토오모운데스
が、何を持っていけばいいと思いますか。
가   나니오 못 떼 이케바이-토오모이 마스카

田中 : そうですね。花とか果物が無難だと思います。 あ、でも
타나카 :     소- 데스네 하나토카쿠다모노가 부난다토 오모이마스 아 데모
鉢植えの花はだめですよ。
하치우에 노하나와 다 메데스요

キム : どうしてですか。
키 무      :       도 -시 테 데스카

田中 : 日本では鉢植えは病気の人には縁起が悪いものなんです。
타나카  :     니혼 데와하치우에와뵤-키 노히토니와 엥기가 와루이 모노 난 데 스

 

김 : 입원중인 일본인 친구의 병문안을 가려고 하는데 뭘 가져가면 좋을 것 같아요?

다나카 : 글쎄요. 꽃이나 과일이 무난한 것 같아요. 아 근데 화분 꽃은 안 돼요.

김 : 왜요?

다나카 : 일본에서는 화분은 병 앓은 사람에게는 재수가 안 좋은 물건이거든요.

 

단어
入院中:입원중 / お見舞い:병문안 / 果物:과일
無難だ:무난하다 /  鉢植え:화분
縁起が悪い:재수가 안 좋다, 불길하다

 

한마디
화분에 심어진 꽃은 당연히 뿌리가 있는데 일본어로 [根がつく(뿌리가 생기다)라는 말이 [寝付く(병을 앓고 눕다)]라는 말을 연상시키기 때문에 병문안때는 가져가서는 안 된다는 문화가 있습니다.

 

시사일본어학원 미카미 마사히로 강사
現) 시사일본어학원 종로캠퍼스 주임교수
現) 일본어 관광통역안내사 면접반 전임강사
저서) SJPT 완전마스터 공저
いっぽいっぽ, ぐんぐん 교재 공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372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635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