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美感 1 - 어디를 보고 계십니까?

입력 2010-01-02 15:13 수정 2010-01-02 15:56

 
 얼마 전 모처럼 산행을 했다.
 한참 오르다가..
 멈춰 섰다. 

 "휴우.."

 눈 앞에 커다란 고목이 서 있다. 
 그 때, 한 사람이 말했다.
 "와우!  서울 시내가 한 눈에 보이네!
 멋지군!" 이라고.
                                                                                 "........."




충격이다.

같은 장소에서 같은 곳을 바라보는 데도
보는 이에 따라 보이는 게 다르다.

나는 눈 앞을 가로막은 나무에 시선 고정하고....

어떤 이는 가로막은 나무는 아랑곳하지 않고 전체 풍경을 바라 본다.





묻고 싶다.

"지금 당신은 어디를 보고 계십니까? "

혹시..
지금 눈 앞에 닥친 문제 때문에 내일 당신의 모습을 놓치고 있진 않은지.

혹시..
너무 멀리 마음을 맡기고 가까이 온 기회를 놓치진 않았는지.

스티븐 코비 박사는 
중요한 일과 급한 일을 구별해야 한다는 데...
당신은 어디를 보는 습관을 가졌는가?

자신을 열고,
세상을 맞이하는
새해가 열렸다.

좀 더 눈을 열고.
좀 더 가슴을 펴고.
좀 더 마음을 열고

2010년 하얀 도화지에  당신의 큰 꿈을 담아 보자!






국내 1호 헤어칼럼니스트와 국내 최초 성공미학 컨설턴트로 활동하며 '성공미학, 성공하려면 티를 내라'는 책을 출간하였습니다. 현재 한국 직업 방송 Work-TV '잡매거진'에서 매주 화요일 생방송 출연중이며, 유투브와 한국경제TV를 통해 방송됩니다. // 저는 변수가 꽤 많은 제 삶에서 많은 것을 경험하고 크게 배웠습니다. 그래서 인지 제 삶의 최우선 순위가 Work & Life에 대한 균형입니다. 수년 전 도심을 벗어나 전원 생활을 하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의 소중함을 기록하며 Life 칼럼니스트로 활동중입니다. 여러분과 함께 제 일상을 나누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18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713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