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M] 오늘은 나의 남은 일생 중에서 가장 젊은 날

입력 2005-12-20 11:15 수정 2006-06-27 10:51


Chopin, Fantaisie-impromptu in C# Op. 66

 

 

 

며칠전 "열 네 손가락을 위한 발라드'라는 타이틀로 세계적인 팝 피아니스트 리처드 클레이더만과 공연을 한 네 손가락의 피아니스트 이희아씨를 아십니까? 희아씨는 아홉 살 때 리처드 클레이더만의 연주를 들으며 피아니스트의 꿈을 키웠다. 아홉 살 소녀 희아는 그에게 편지를 보냈고 스무 살의 여대생이 된 후 마침내 그를 만나 함께 이번 공연을 하게 된 것이었다. 정말 한 편의 영화 같은 인생이다. 인생을 살아가면서 어떤 꿈을 꾸고 누구를 만나고 누구와 함께 하는가가 얼마나 중요한지 새삼 느끼게 된다.

 

어린 시절의 희아씨가 얼마나 힘들게 피아노를 배웠을지는 상상이 가십니까? 선천성 사지기형으로 한 손에 손가락이 두 개씩밖에 없고 무릎 아래 두 다리도 세 살 때 절단했다고 한다. 힘이 없는 손가락으로 연필이라도 쥘 수 있게 하기 위해 어머니가 피아노를 선택 하였고 여섯 살 때 처음 피아노를 치기 시작한 희아씨는 처음에 받아주는 피아노 학원도 없었으며 건반 소리를 내기까지 무려 6개월이 걸렸다고 한다. 지금의 희아씨가 있기까지 어머니의 사랑과 정성이 큰 버팀목이 되었음을 알 수 있다. 어머니는 희아씨의 멘토이자 동료이며 가족이다. 현재 희아씨는 “사람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고 싶고 어려운 나라에 가서 연주하며 선교활동을 하고 싶다."는 꿈을 가지고 있다.

 

헬렌 켈러의 말이 생각난다. "인간에게는 정상과 장애의 차이가 있는 것이 아니라, 상상력과 용기의 차이가 있는 것뿐이다."

 

여러분은 현재 자신의 길에 만족하고 계십니까? 그저 나의 나약함과 환경을 탓하고 계시지는 않습니까? '이건 아닌데..............'라고 혼란스러워하며 그냥 나아가고 계시지는 않습니까? 무언가 시작하기에 너무 늦은 건 아닐까 망설이고 계시지는 않습니까?

 

사람은 자신이 정말로 좋아하는 일을 하게 되면 그 일에 완전히 몰입되어 시간과 자아를 의식하지 못한다고 한다. 또한 일의 능률은 극대화되고 창의성이 발휘되는 것이다. 그리고 좋아하는 일을 하는 즐거움 속에서 성공의 기쁨도 함께 누리게 되는 것이다.

 

‘경영지도의 신'으로 불리는 후나이 유키오가 얘기하는 아래 10가지는 무언가 이룩한 사람의 특징이다. 여러분은 아래 10가지 중에서 몇 개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까? 좀 더 나은 삶을 위해서 현재 지닌 것보다 앞으로 더 지니기위해 노력하는 여러분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1. 어떤 일에든 긍정적이고 플러스 발상을 가진 사람

2. 현재 상태에서 전력투구하는 사람

3. 양심의 소리를 듣는 사람

4. 어깨의 힘을 빼는 사람

5. 지나간 일에 집착하지 않는 사람

6. 새로운 일이면서 세상을 위하는 일에 착수하는 사람

7. 남의 다리를 잡아당기지 않고 무상의 보수는 받지 않는 사람

8. 되도록이면 어떤 것이든 좋아지게 만드는 사람

9. 고정관념을 과감하게 버리는 사람

10. 자신의 내부에는 자신을 질병으로부터 지켜주는 힘이 있다고 믿고, '나는 건강하다'는 것을 믿는 사람

 

지금 하고 있는 일이 나에게 기쁨도 희망도 주지 못하고 있다면 한 번 쯤 생각해 보기 바란다. 오늘의 나를 이긴자 만이 내일의 나를 기대할 수 있으며 오늘은 나의 일생 중에서 가장 젊은 날이기에 말이다.

 

오늘 함께할 음악은 희아씨가 하루에 10시간 이상씩 5년 동안 연습한 끝에 드디어 연주에 성공할 수 있었던 쇼팽의 즉흥환상곡이다.

 

폴란드의 작곡가 쇼팽의 음악은 모든 음표가 형용할 수 없는 멋으로, 화려하고 다양한 언어를 사용하며 자신의 감정에 몰입하여 자신의 영혼을 발산하고 있음을 느낄 수 있는 곡이다.

 

열정을 가지고 나의 성공할 미래를 디자인하며 들어보자


2006년 올 해의 칼럼니스트 신인상 수상. 현재 에듀엔코칭연구소 대표, 에듀엔코칭집중력센터 원장, 한국코치협회 인증코치, 한국라이프코치협회(KLCA)이사, 서울시 교육청 사이버교사, MBTI, STRONG, BASC, DiSC, 버츄프로젝트 전문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62명 34%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122명 6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