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아의 노래(32)- 험난한 길을 묵묵히 가려는 자아에게!

입력 2013-02-15 05:00 수정 2013-02-17 16:02




더불어 살고 싶은 자아여!
한쪽 날개로 날 수 있는 새는 없더라.
그런데 독선의 칼로 스스로 성장의 날개를 잃고 아메바의 단세포처럼 홀로 사느냐?
대책이 될 수 없는 공허한 말들과
남에게 상처를 주는 오만한 행동을 버리고 서로 사는 상생을 터득하자.

경쟁의 투우장에서 목숨 걸고 싸우는 투우사가 되지 말고
서로가 사랑으로 승리하는 현인(賢人)이 되자.
세상은 함께 살아야 하는 공간, 서로 도와야만 서로가 사는 생존의 무대.
독선과 오만을 상생으로 다스려 물고기와 물의 관계처럼 더불어 살자.

평화를 꿈꾸는 자아여!
남을 함부로 대하지 말고 상대의 비난에 맞서지 마라.
상대가 비난의 돌을 던진다고 맞팔매질을 하지 말고
비난의 돌을 받아들여 실력의 성을 쌓자.
성공은 비난의 돌로 쌓은 인내의 집이라고 위로하며
험난한 길일지라도 묵묵히 나가자. 

함께 살고 싶은 자아여!
세상은 음양의 조화로 굴러가는 공간이더라.
자기중심의 자폐증 공간에서 탈출하여 함께 사는 광장으로 나가자.
욕망이 만든 추한 모순은 용서하더라도 혼자 살겠다는 미운 모순은 용서하지 말자.

모든 것은 깨닫고 행동하기 나름.
웃음으로 마음의 건강을 지키고 행동으로 몸의 건강을 지키자.
아름다운 마침표를 찍는 순간까지 내가 나를 속이지 말고 있는 그대로를 사랑하자.
주어진 현재를 사랑하고 상대가 밉더라도 말로라도 피해를 주지 말자.
상대를 통해 나의 자리를 빛내자.

행복을 꿈꾸는 자아여,
 낮춤과 감사함으로 기쁨을 찾고
안일한 거짓의 길보다 험난한 진실의 길을 사랑하자.
험난한 고난이 연속된 삶일지라도
정성과 진실이 있어 삶이 행복했노라고 노래하자.

- 행복한 리더의 덕목



현명한 리더는 자신의 지혜가 조직을 강하고 편하게 한다는 것을 알기에 늘 배우려고 노력하고, 겸손한 리더는 개구리가 되어서도 올챙이 적 시절을 잊지 않는다. 여유가 넉넉한 리더는 임무가 주어지면 새롭게 기여할 기회로 인식하기에 불평불만 없이 적극적으로 수행하며, 강한 리더는 영웅심과 공명심은 부하의 기본충실을 흩트리고 조직을 피곤하게 한다는 것을 알기에 스스로 튀는 욕망을 자제하며, 배려하는 리더는 더불어 사는 덕목을 알기에 상대의 초라한 부탁도 무시하지 않고 현재의 부족한 여건도 감사하게 생각한다.

 

건강한 리더는 웃음이 개인을 긍정적으로 만들고 조직의 문화를 건강하게 한다는 것을 알기에 늘 먼저 웃으려고 노력하며, 인간성이 좋은 리더는 부하를 함부로 대하지 않고 잘못된 대외적인 비난에도 맞서지 않고 자기를 돌아본다. 덕망이 높은 리더는 권위가 아닌 인품으로 조직을 끌고 가며 기침 소리 하나로도 피해를 주지 않으려고 삼가고 신중을 기한다. 전통을 존중하면서 새로운 역사를 창조하는 리더는 부하에게 자신이 오랜 세월 터득한 지식을 아낌없이 주면서 부하의 잠재력을 키우도록 조언한다. 충효를 존중하는 리더는 자기직무에 몰입하는 것이 최고의 충성이며, 부모님의 마음을 상하지 않게 하는 것이 최고의 효도라고 가르친다.

 

가장 지혜로운 리더는 무리 없이 무난하게 조직을 끌고 가면서 점진적인 조직 발전을 추구하며, 화끈한 리더는 놀 때는 세상 모든 것을 잊고 놀게 하며 일 할 때는 오로지 일에만 전념하도록 분위기를 조성한다. 리더의 인격은 자신을 알고 겸손하게 처신하며 지식을 헌신적으로 나누고 배려할 때 드러나며, 리더의 진정성은 부하를 자애롭게 바라보며 차분히 지도할 때 노출되며, 리더의 위대함은 참기 어려운 상황에서도 의연하고 힘이 들어 하는 부하의 손을 잡아줄 때 드러난다. 부지런한 리더는 행동으로 모범을 보이고 사람을 통해서 일을 하는 시스템을 만든다. 진정한 리더는 조직에 있을 때보다 조직을 떠났을 때 비로소 그 가치가 빛난다.

  <버리면 행복한 것들> 힐링도서 인터넷 서점 안내

1. http://www.yes24.com/24/Goods/8270188?Acode=101

2.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65840279

3. http://book.interpark.com/product/BookDisplay.do?_method=detail&sc.shopNo=0000400000&sc.prdNo=
211748595&bid1=search&bid2=product&bid3=img&bid4=001

4.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88965840275&orderClick
=LEB&Kc=

5. http://www.bandinlunis.com/front/product/detailProduct.do?prodId=3566901

6.http://www.11st.co.kr/product/SellerProductDetail.tmall?method=getSellerProductDetail&xfrom=search^prd&prdNo=
616939073&trTypeCd=20&trCtgrNo=585021&lCtgrNo=2967&mCtgrNo=
838027




박필규 한경닷컴 칼럼니스트
1984년 육군사관학교를 졸업. 1988년 '국방일보' 호국문예 수필 분야 당선, 2004년 중령으로 예편, 월간『시 사랑』을 통해서 등단, 2004년부터 작가로 활동 중이며, 인문학과 군사학을 접목한 새로운 집필 영역 개척, 2014년 '군인을 위한 행복 이야기', 2013년 '버리면 행복한 것들' , 2012년 '군인을 위한 경제 이야기', 2009년 '경제형 인간' , 2008년 '행동언어' , 2004년 '마주보기 사랑' 출판. 현재 파주 거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