흘려보내지 않으리, 놓치지 않으리.


2014년 11월, 가을의 추억!


유난히 가을을 좋아하는 나는...


집 앞에서 여행을 찍고, 추억을 디자인한다.


길을 올리는 곳에 떠남이 흩날리는 그 향기!


찰나에 손을 흔들어주시며 반겨주시는 어르신,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내년에도 또 뵐께요.







여행가, 여행칼럼니스트, 호텔, 브랜드 홍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