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얀 서설과 백호랑이의 기운으로 시작한 2010년

입력 2010-01-07 08:10 수정 2010-01-07 01:46















새해 첫 출근길 눈이 와도 엄청 왔지요.















오도가도 못하게 꽉 막힌 교통과 수북하게 쌓인 눈 치우느라 힘들었지만
온 세상이 다르게 보이는 서설과 함께
짖궂은 눈이 일으키는 문제도 즐겁게 포용하며
새해 첫 월요일 상서로운 눈과 함께 설레임으로 출발했습니다.















늘 대하던 일상을 새롭게 보게하는 흰눈과 백호랑이해의 힘찬 기운이 어울려
2010년 한 해를 낙관적으로 보게 하네요. 올해는 좋은 일들이 가득했으면 좋겠습니다.















업무적으로 연말부터 들어간 광고주의 광고 송출 현황을
조사를 하러 카메라를 들고 나섰다
나중엔 서설이 만들어낸 풍요로운 경치를 촬영하는데 흠뻑 빠졌습니다.
2010년 한해가 멋지게 시작됐습니다. 탄탄한 비전과 계획으로 눈부신 성과를
내도 건강한 멋진 한 해 되십시요.
중소기업 마케팅/신사업기획/창업/사업계획서 컨설팅 및 강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174명 35%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318명 65%
광고